close

'긴급출동 SOS' 작가, SBS 목동 옥상서 투신자살

[OSEN=최현유 기자] SBS '긴급출동 SOS 24' 보조 작가인 김모 씨(23)가 28일 새벽 2시 반께 서울 목동 SBS 옥상에서 투신자살해 충격을 주고 있다. ‘긴급출동 SOS' 관계자는 28일 오전 OSEN과 전화통화에서 “'출발 모닝와이드'에서 5개월간 일한 후 우리 쪽으로 옮겨와 일한 지 약 한달 반가량 된 작가였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과도한 업무 스트레스가 원인이라는 추측에 대해 “프로그램이 다음 주 방송분량을 준비 중이었다”고 답했다. 이어 “제작진도 지금 경찰 조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현재 빈소를 마련해야 하는 등 경황이 없다”고 상황을 전했다. 현재 경찰은 김 씨가 자살한 것으로 추정, 정확한 사고 경위와 배경을 조사 중이다. yu@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