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민호, “구혜선과 놀이터 첫키스신 가장 기억에 남아”

[OSEN(인천)=김국화 기자]‘꽃보다 남자’ 남자 주인공 구준표 역의 이민호가 구혜선(금잔디 역)과의 놀이터 첫 키스신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털어놨다.

이민호와 구혜선은 22일 오후 경기도 인천 중구 실미해수욕장에서 진행된 KBS 2TV 월화드라마 ‘꽃보다 남자’ 촬영 현장 공개에서 지금까지의 시간을 되짚어 보며 10회에서 방송된 금잔디-구준표 키스신을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을 꼽았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민호는 목소리가 많이 쉬어 있었다. 이민호는 “소리를 너무 많이 질러 목소리가 많이 상했다”고 설명했다.


이제 드라마 종영까지 4회를 남겨 두고 있는 상황에서 “홀가분 하면서도 많이 아쉽다. 몸이 힘들 때는 빨리 끝났으면 좋겠다고 생각하지만 컨디션 좋을 때는 또 재미있게 촬영하면서 더 잘 찍고 싶다”고 말했다.

가장 기억에 남는 신으로는 “잔디와 놀이터 그네에서 첫 키스신”을 꼽았다. 구준표와 금잔디가 처음으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중요한 장면이었고 신경도 많이 썼던 탓에 잊을 수 없는 장면으로 꼽았다.

가장 힘들어서 기억에 남는 장면으로는 뉴칼레도니아에서의 촬영을 꼽았다. “너무 힘들어서 성격도 너무 많이 힘들어져 있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드라마를 하는 두달동안 이민호에게도 많은 변화가 있었다. 신인 배우에서 톱스타로 거듭난 것이다. 이민호는 “나 스스로는 크게 변한 게 없지만 사람들이 대하는 태도가 많이 변했다. 처음 2주 동안은 적응하는 시간도 필요했다”며 얼떨떨한 마음을 전했다.

종영을 앞두고 아쉬운 마음도 크다. “중반 이후부터는 너무 시간에 좇겨 캐릭터 분석이나 연구를 제대로 못 한 게 아쉽다. 이제는 9일 남았다. 하루하루가 소중하다”고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드라마가 끝나면 “잠을 원없이 자고 싶다. 그런 다음에는 여행을 가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내기도 했다.

miru@osen.co.kr

<사진>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유이 “‘상류사회’ 욕심부린 첫 작품, 연기 아쉬움 컸다” 가수 겸 배우 유이(27, 김유진)에게 SBS 드라마 ‘상류사회’는 도전이었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할리 베리가 3번째 이혼을 준비 중이라고 미국 연예매체...

  • 닥스 마틴 피날레 무대...

    모델들이 31일(현지시간) 케이프 타운 V&A 워터 프론트에서 열린...

  • 닥스마틴...

    모델들이 31일(현지시간) 케이프 타운 V&A 워터 프론트에서 열린...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다저스 에르난데스, 켈리 오스본 실언에 일침

LA 다저스 엔리케 에르난데스가 미국 대선 후보의 인종차별 발언에 대해 비난하면서 자신도 인종차별적인 언사를 한 영국 출신 가수 겸 배우 켈리 오스본에게...

490억원에 왔던 제코, 254억원에 로마로 떠난다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2700만 파운드(약 490억 원)에 영입했던 에딘 제코를 1400만 파운드(약 254억 원)에 AS 로마로 이적시키기로...

빅뱅, '쩔어'·'우리'로 1위 올킬…화끈한 더블킥

역시나 빅뱅이었다.5일 0시 발매된 빅뱅의 '우리 사랑하지 말아요'는 엠넷, 벅스, 올레뮤직, 소리바다, 지니, 네이버뮤직, 몽키3 등 멜론을 제외한 주요...

스포츠 핫스타

나바로, 역대 삼성 외인 타자 새 역사 쓴다

야마이코 나바로(삼성)가 삼성 역대 외국인 타자의 새 역사를 쓸까. 지난 시즌을 앞두고 국내 무대에 입성한 나바로는 기대보다 우려가 더 컸던 게 사실. 삼성 외국인 선수의 흑역사가 되풀이되지 않을까 하는 걱정 가득한 목소리가 컸다. 구단 내부에서는 나바로가 과거 삼성에서 뛰었던 매니 마르티네스(2001년 타율 2할7푼8리(482타수 134안타) 25홈런 96타점...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암살', '미션5' 턱밑...

영화 '암살'의 뒷심이 더해지고 있다. 8일 늦게 개봉한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과 일일 동원 관객수를 5천여명까지 좁힘은 물론 매출액 점유율에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