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 서울, 귀네슈 감독과 결별

[OSEN=우충원 기자] FC서울과 세뇰 귀네슈 감독이 결별을 선언했다.

25일 FC 서울은 올 해로 계약기간이 끝나는 귀네슈 감독과 최근 내년 시즌과 관련한 논의를 펼쳤으나 본인의 의사를 존중,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해 귀네슈 감독은 26일 오전 11시 서울월드컵경기장 인터뷰 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한국에서의 생활에 대해 정리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지난 2007년 FC서울의 7대 감독으로 부임해 올해까지 3년간 FC서울을 이끌었던 귀네슈 감독은 화끈한 공격축구와 팬을 위한 재미있는 축구를 선보이며 K리그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켰다. 지난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터키를 3위로 이끈 명장으로 취임 당시부터 큰 관심을 불러일으켰던 귀네슈 감독은 스피드와 빠른 패스 플레이에 바탕을 둔 기술 축구로 팬들의 가슴을 사로잡으며 부임 첫 해인 지난 2007년 FC서울이 5만 5397명이라는 한국 프로스포츠 사상 한 경기 최다 관중 신기록을 작성하는데 중심 역할을 했다.

그러나 지난 시즌 K리그 준우승에 이어 올 시즌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혔던 FC서울이 시즌 막판 부진한 모습을 보이자 귀네슈 감독 스스로 팀에 많은 변화가 필요하다고 판단, 고국인 터키로 돌아가기로 최종 결정을 내렸다.

귀네슈 감독은 “한국에 머무는 동안 뜨거운 사랑을 보내준 팬들을 영원히 잊지 못할 것”이라며 “물심양면으로 최고의 지원을 보내준 구단에 감사하며 한국을 떠나더라도 FC서울에 대한 아낌없는 지지와 성원을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귀네슈 감독은 당분간 한국에 머물려 신변을 정리할 예정이며 출국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10bird@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화장' 김규리 "배우로서 과도기 시기" 배우 김규리가 배우로서 과도기적인 시기에 놓여 있다고 말했다. 김규리는 6일 오후...

  • ‘블러드’...

    ‘블러드’가 종영까지 단 2회 만을 남겨둔 가운데 안재현, 지진희,...

  • '화정' 차승원이 뽑은...

    배우 차승원이 직접 뽑은 ‘화정’ 1회 최고의 명 장면인 ‘광해와 선조의...

  • [TV쪼개기]...

    OCN '실종느와르M'이 4주째 완성도 높은 수사물로 호평받고 있다....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엑소, ‘인기가요’ 3주 연속 1위..트로피 11개 ‘기염’

그룹 엑소가 ‘인기가요’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엑소는 19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로...

'올해의 선수상' 지소연,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기분을 느꼈다"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의 간판 공격수 지소연(24, 첼시 레이디스)이 2014년 잉글랜드 여자축구(WSL) 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지소연은...

'22안타 15득점' 넥센, KIA 대파 시즌 첫 '스윕'

넥센이 뜨거운 타선을 앞세워 시즌 첫 싹쓸이 3연승을 거두었다. 넥센은 넥센은 19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홈런 3개...

스포츠 핫스타

배영수, 선발등판 전날 구원등판 자청 왜?

"팀에 도움이 못 돼 미안했다". 한화 우완 배영수(34)는 지난 18일 대전 NC전에서 8회 구원으로 마운드에 올랐다. 7-6 살얼음 리드를 지키고 있는 상황에서 배영수는 1이닝을 던지며 안타 1개를 맞았지만, 견제 아웃을 잡아내며 공 6개로 이닝을 끝냈다. 9회 권혁에게 마운드를 넘기며 승리의 징검다리를 놓았다. 정규시즌 대전 홈 데뷔전에서...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홍수아, 따뜻한 봄 햇살 만끽...

배우 홍수아가 여유로운 일상을 공개했다. 홍수아는 18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따뜻한 봄 햇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