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작은 남자’의 남다른 패션감각, 붐 스타일

‘옷 좀 입는다’고 소문난 스타일러 사이에서 ‘패션 감각이 뛰어난 쇼핑몰’로 인정받은 붐 스타일(대표 이철민)이 신장이 작은 남성들 사이에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붐 스타일은 2004년에 오픈한 이후 변함없이 발전하고 있는 인기 의류 쇼핑몰로, 붐 스타일의 이철민 대표는 SBS 예능프로그램 ‘스타킹’에 출연해 판치기왕으로 유명해진, 독특한 이력의 소유자이다.

또한 붐 스타일 사이트의 회원 수는 현재 10만 명에 달한다. 이철민 대표는 자신의 작은 키를 장점 삼아, 직접 피팅모델을 하며 고객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붐 스타일은 대표의 남다른 노력과 회원 수를 바탕으로 연 매출 20억을 달성해 화제가 되고 있다.


붐 스타일의 인기 요인은 신장이 작은 남성들을 공략했다는 점을 들 수 있다. 붐 스타일이 준비한 상품들은 대부분이 사이즈가 다소 작게나와 키가 작고 왜소한 고객들이 자주 이용하고 있다. 키가 작아도 빈티지 혹은 일본스타일로 손쉽고 멋지게 자신을 연출할 수 있으며, 간단히 걸칠 수 있는 아우터부터 후드티, 액세서리까지 마련돼 있어, 코디에 자신이 없는 남성들도 패션 감각이 돋보이는 옷을 구매할 수 있다.

붐스타일은 셔츠, 팬츠, 점퍼 등의 의류를 비롯해 신발, 액세서리, 모자 등의 패션 소품 등을 취급하고 있는 남성 종합 의류 쇼핑몰로 이른 바 ‘유럽 스타일, 일본 스타일, 댄디 스타일, 캐주얼스타일, 명품 스타일’ 등 소비자가 원하는 다양한 스타일의 상품을 취급하고 있다.

현재 붐 스타일에서 눈에 띄는 상품은 주문폭주 상품으로 이름을 올리고 있는 ‘린덴 야상 자켓’이다. 이 제품은 오리지널 정품 ‘런던데님’사의 4계절 내내 입을 수 있는 마 소재의 롤업 야상으로, 지금과 같은 봄 날씨에 긴팔로 입으면 딱 좋은 상품이며, 여름철 롤업으로도 제격인 최고의 멀티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다.

옷을 구매한 남성들은 마 소재이지만 피트한 옷 라인을 선호했다. 4개의 주머니가 있어 강한 빈티지 스타일의 연출이 가능하며 코디하기에 부담이 없다는 점이 특징이다.

붐 스타일에서는 작은 사이즈의 옷만 구입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덩치가 있어서 옷을 사고 싶은 마음만 있을 뿐 항상 망설이기만 했던 고객들이라도 멋진 옷을 자유롭게 입을 수 있도록 자체 제작하여 다양한 사이즈를 갖추어 놓고 있다.

붐 스타일 이철민 대표는 “옷은 사람과 사람이 소통하는 매개체이다. 옷이라는 매개를 통해 서로를 알아가고 마음을 열 수 있는 것”이라면서 “붐스타일의 운영이 단순히 이익을 남기기 위한 쇼핑몰이 아니라 모든 고객이 자신을 다른 사람에게 알릴 수 있는 창구라고 생각된다”고 말했다.

남성의류쇼핑몰도 여성의류 못지않게 포화상태에 달한 요즘, 쇼퍼맨, 가르마, 멋남, 배간지, 빽스보이, 스나이퍼샵, 호빗타운, 슈퍼몽키, 허밍슈퍼, 간지나라, 팔루스, 운동장몰, 형이야, 조군샵, 제로백 등 쟁쟁한 인기쇼핑몰들이 치열한 각축전을 벌이는 가운데 붐스타일의 이유 있는 강세가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생활경제팀 osenlif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입력

    With Star

    강소라 "이종석 애교, 받아들이기 힘들었어요" 배우 강소라를 만났다. 그리고 이상형이 바뀌었다. '강소라가 남자였다면 꼭 만나고...

    • 제니퍼 애니스톤,...

      할리우드 스타 제니퍼 애니스톤이 자동차 사고를 겪었다. 미국 연예매체...

    • 디카프리오, 늘어진...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 조지나 헤이그,...

      할리우드 스타 조지나 헤이그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디즈니 ‘겨울왕국’의...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이용수 축구협 기술위원장 선임

    2002년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 이용수 현 미래전략기획단장이 다시 기술위원장직을 맡게 됐다.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는 24일 신임 기술위원장에...

    김동주, 두산 잔류 결정

    자신의 거취를 놓고 고민에 빠졌던 김동주(38)가 심사숙고 끝에 두산 베어스에 남기로 결정했다.두산은 24일 김동주가 지난 23일 저녁 두산의 김승호...

    '위암투병' 故 유채영, 기독교식 3일장..발인 26일

    위암 투병 중 세상을 떠난 가수 유채영의 장례가 기독교식 3일장으로 진행된다. 유채영의 소속사 150엔터테인먼트는 24일 이같이 밝히며 "고...

    스포츠 핫스타

    ‘두 번째 DL행’ 윤석민, 볼티모어의 의중은?

    윤석민(28, 볼티모어)이 갑작스레 두 번째 부상자 명단(DL)에 올랐다.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몇몇 검진이 끝난 뒤 다시 마운드에 오를 전망이다.볼티모어 산하 트리플A팀인 노포크 타이즈에서 구위를 끌어올리고 있는 윤석민은 24일(이하 한국시간) DL에 올랐다. 이번에는 오른쪽 팔꿈치의 문제다. 윤석민은 6월 말 오른쪽 어깨에 통증을 느껴 27일 정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혹성탈출', 土 하루 44만...

    영화 '혹성탈출:반격의 서막(이하 '혹성탈출')'이 토요일 하루 동안 44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게 됐다.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