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페트코비치, 아내 지병 악화로 자진 사임

[OSEN=박린 기자]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의 일리야 페트코비치(65, 세르비아) 감독이 아내의 지병 악화로 자진 사임했다.

인천은 8일 "페트코비치 감독이 지난 7일 안종복 대표이사와 면담을 통해 암투병 중인 아내의 병세가 악화돼 간호를 위해 고국으로 돌아가야겠다며 사임의사를 밝혔다"고 발표했다.

페트코비치 감독은 "몇 달간 지속된 개인적인 문제로 더 이상 팀을 이끌 수 없게 됐다. 갑작스럽게 팀을 떠나게 된 점을 이해해준 안종복 사장 등 구단 관계자들께 고맙다"고 밝혔다.


특히 인천 팬들이 그동안 보내준 성원에 대해 페트코비치 감독은 "모든 경기에서 인천을 열렬히 응원해주고 선수들이 넘어졌을 때 일으켜준 미추홀보이즈를 비롯한 팬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 인천은 제 2의 고향으로 영원히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페트코비치 감독은 8일 낮 12시 30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세르비아로 출국했다.

페트코비치 감독은 지난 3월 29일 암투병 중이던 부인의 병세가 악화돼 수술과 요양치료를 위해 급히 본국으로 출국, 1주일간 치료 및 병간호 일정 등을 의료진과 논의한 뒤 돌아왔다.

지난해부터 인천의 지휘봉을 잡은 페트코비치 감독은 지난 시즌 인천을 4년만에 K리그 6강 플레이오프에 진출시키는 등 인천에서 통산 20승 17무 15패의 성적을 기록했다.

안종복 대표이사는 "페트코비치 감독 부인의 쾌유를 기대한다. 지난해 4년 만에 플레이오프 진출을 이끌었던 페트코비치 감독이 인천을 떠나게 돼 아쉽지만 본인의 뜻을 받아들이기로 했다"며 "갑자기 정해진 일이라 후임 감독 등 아직까지 정해진 것은 없지만 인천 선수단의 훈련 등은 김봉길 수석코치 등 코칭스태프가 준비하고 선수단의 훈련 일정 등도 차질없이 진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인천 선수단은 7일부터 1주일간 휴가를 보내고 오는 14일 다시 모여 훈련에 돌입하며 인천서 체력을 다진 뒤 23일부터 3주 정도 일정으로 강원도 속초로 전지훈련을 떠날 예정이다.

parkri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군도' 홍일점 윤지혜, "신인? 새롭게 태어난 기분" 요즘 가장 부러운 여배우로 꼽히는 이가 있다. 배우 윤지혜다. 영화 '군도:민란의...

  • [천일평의 야구장...

    이상한 한국형 비디오 판독 규정 때문에 심판의 오심이 그대로 인정되는 사태가...

  • '30초룰 무용론?'...

    비디오 판독으로 판정을 번복하는 심판 합의판정제가 후반기 시작과 함께...

  • [박승현의 ML통신]...

    23일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명량', 하루 87만 신기록 행진...3일만에 230만명

한국형 블록버스터 '명량'의 흥행 기세가 하늘을 뚫을 듯 드높다. 이순신 장군의 생애 가운데 고뇌에 찬 3박4일을 다룬 '명량’(감독 김한민)이 초대형...

후지카와 복귀 시동.. 트리플A서 148km 기록

시카고 컵스 우완 후지카와 규지(34)가 순탄히 복귀에 나설 전망이다.일본 '산케이 스포츠'는 지난 1일 "후지카와 규지가 팀 산하 트리플A 아이오와 컵스...

'지동원 도움' 도르트문트, 키에보에 1-0 승리

지동원(23, 도르트문트)이 친선경기서 도움을 기록했다.지동원은 2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이탈리아 세리에 A 키에보 베로나와 평가전에서 팀의 1-0...

스포츠 핫스타

'공수주 만점 활약' 조동찬의 성공적인 1군 복귀전

삼성 라이온즈 내야수 조동찬이 성공적인 1군 복귀전을 펼쳤다. 공격, 수비, 주루 모두 나무랄데 없었다. '살아 있네' 라는 말이 절로 나올 만큼. 지난해 8월 13일 대구 LG전서 왼쪽 무릎을 크게 다쳤던 조동찬은 1일 광주 KIA전서 뒤늦은 정규 시즌 개막전을 치렀다. 경기 전 "아직 시차 적응이 안된다"고 너스레를 떨었던 조동찬은 6번 3루수로 선발...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두근두근 내인생', 송혜교 표...

배우 송혜교가 처음으로 엄마 연기에 도전한다. 송혜교 표 모성애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송혜교는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