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페트코비치, 아내 지병 악화로 자진 사임

[OSEN=박린 기자]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의 일리야 페트코비치(65, 세르비아) 감독이 아내의 지병 악화로 자진 사임했다.

인천은 8일 "페트코비치 감독이 지난 7일 안종복 대표이사와 면담을 통해 암투병 중인 아내의 병세가 악화돼 간호를 위해 고국으로 돌아가야겠다며 사임의사를 밝혔다"고 발표했다.

페트코비치 감독은 "몇 달간 지속된 개인적인 문제로 더 이상 팀을 이끌 수 없게 됐다. 갑작스럽게 팀을 떠나게 된 점을 이해해준 안종복 사장 등 구단 관계자들께 고맙다"고 밝혔다.


특히 인천 팬들이 그동안 보내준 성원에 대해 페트코비치 감독은 "모든 경기에서 인천을 열렬히 응원해주고 선수들이 넘어졌을 때 일으켜준 미추홀보이즈를 비롯한 팬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 인천은 제 2의 고향으로 영원히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페트코비치 감독은 8일 낮 12시 30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세르비아로 출국했다.

페트코비치 감독은 지난 3월 29일 암투병 중이던 부인의 병세가 악화돼 수술과 요양치료를 위해 급히 본국으로 출국, 1주일간 치료 및 병간호 일정 등을 의료진과 논의한 뒤 돌아왔다.

지난해부터 인천의 지휘봉을 잡은 페트코비치 감독은 지난 시즌 인천을 4년만에 K리그 6강 플레이오프에 진출시키는 등 인천에서 통산 20승 17무 15패의 성적을 기록했다.

안종복 대표이사는 "페트코비치 감독 부인의 쾌유를 기대한다. 지난해 4년 만에 플레이오프 진출을 이끌었던 페트코비치 감독이 인천을 떠나게 돼 아쉽지만 본인의 뜻을 받아들이기로 했다"며 "갑자기 정해진 일이라 후임 감독 등 아직까지 정해진 것은 없지만 인천 선수단의 훈련 등은 김봉길 수석코치 등 코칭스태프가 준비하고 선수단의 훈련 일정 등도 차질없이 진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인천 선수단은 7일부터 1주일간 휴가를 보내고 오는 14일 다시 모여 훈련에 돌입하며 인천서 체력을 다진 뒤 23일부터 3주 정도 일정으로 강원도 속초로 전지훈련을 떠날 예정이다.

parkrin@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감독 구혜선에 대한 편견? 없으면 허전하죠” 인형 같은 미모의 동안 미녀. 배우 겸 감독 구혜선을 만나 보면 일단 현실감 없는...

  • [서정환의 사자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의 영광과 감동은 벌써 과거지사가 된 것일까. 지난...

  • "유행 넘어...

    이제 여성의 운동은 유행이 아니라 변화의 흐름이다. 일상 속에 스포츠가...

  • [우충원의 유구다언]...

    2015년 K리그 챌린지에 참가하는 서울 이랜드 FC가 적극적인 행보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리디아 고, LPGA 최종전 우승...약 17억 원 돈방석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17)가 100만 달러의 주인공이 됐다.리디아 고는 2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 티뷰론 골프클럽(파72,...

미네소타, 8년 전에도 양현종 지켜봤다

KIA 타이거즈 좌완 에이스 양현종(26)은 창단 첫 최하위의 유산이다. KIA는 2005년 마운드가 무너지면서 '타이거즈' 역사상 처음으로 꼴찌의 수모를...

에이핑크 'LUV', 8개 음원차트 1위..성숙미 통했다

걸그룹 에이핑크가 신곡 'LUV'로 8개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하고 있다.24일 0시 'LUV'를 공개한 에이핑크는 이날 오전 7시 기준 멜론, 엠넷, 지니,...

스포츠 핫스타

미네소타, 양현종 선택한 이유 '선발진 보강'

실망만 하기에는 이르다. 주어진 여건 속에서 기회에 주목할 시간이다.미국 미네소타 지역 언론인 세인트폴 파이오니어 프레스의 마이크 베라르디노는 23일(이하 한국시간) 트위터를 통해 “미네소타가 한국 출신 왼손 투수인 양현종 포스팅 경쟁에서 승리했다”고 밝혔다. 양현종 포스팅과 관련해 구체적인 입찰 승리 팀이 명시된 것은 미네소타 트윈스가 처음이다.베라르디노는 이어...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인터스텔라’, 600만...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인터스텔라’가 개봉 17일만에 600만 관객을 돌파, 국내에서 세운 ‘다크나이트 라이즈’ 기록을 넘어서기까지 얼마 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