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동방신기+'런닝맨', 소녀시대 'Gee' 따라잡기 성공

[OSEN=봉준영 기자] 동방신기 유노윤호, 최강창민과 ‘런닝맨’ 8명의 멤버들이 소녀시대 ‘지(Gee)’의 안무와 ‘맘마미아’의 ‘댄싱퀸’을 합쳐 한편의 뮤지컬을 만들어냈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1부-런닝맨’에서는 2인조로 재편된 그룹 동방신기(유노윤호, 최강창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예술의 전당을 찾은 ‘런닝맨’ 멤버들에게 동방신기의 신상이 공개되지 않은 채 그들을 찾는 미션부터 시작됐다. ‘런닝맨’ 멤버들은 가면을 쓴 150명의 엑스트라 사이에서 남녀 성별도 인원수도 모르는 채 게스트를 찾아 나섰다.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은 ‘런닝맨’ 멤버들이 자신을 찾기 전에 멤버들이 이름이 써있는 런닝볼을 찾아 그들을 아웃시켜야했다.

결국 유노윤호의 활약에 동방신기가 승리를 거뒀고, 동방신기에게 런닝볼이 주어졌다.

두 번째 대결은 ‘줄줄이 그려요’. 제시된 단어를 스케치북에 그려 가장 마지막 멤버가 맞추는 게임이었다. 결국 세상에서 가장 쉬운 초상화인 ‘개리’로 김종국, 송지효, 개리, 유노휸호, 하하 팀이 승리를 거뒀다.

마지막 미션은 10명 단체 게임이었다. ‘원찬스 뮤지컬을 완성하라’는 미션에 ‘런닝맨’ 멤버들과 동방신기는 쉴새없이 연습을 계속했다. 소녀시대의 ‘지’ 안무를 ‘맘마미아’의 주제곡 ‘댄싱퀸’에 맞춰 소화하는 것이었다. 개다리춤, 반짝반짝춤, V대형만들기, 짜릿짜릿 뿌리기 등 소녀시대의 인기 안무들이 이어졌다.

덤으로 목마를 타고, 물구나무를 서는 동작까지 20초에 완성해야하는 마지막 미션까지 주어졌다. 실패할 경우 런닝볼을 획득하지 못한 것은 물론 런닝볼을 획득한 사람에게 빼앗아오는 것도 가능했다.

마침내 도전에서 송지효가 미끄러지고, 광수의 모자가 떨어지는 등 각종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런닝맨’ 멤버들은 성공해 전원 벌칙을 면제 받았다.

한편, 30일 방송될 ‘런닝맨’에서는 ‘달인’ 김병만이 출연할 예정이다.

bongjy@osen.co.kr

<사진> SBS방송캡처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동욱, “가까운 목표들과 싸움, 삶의 실마리 찾았다” 배우 김동욱과 코미디는 쉽게 연결되지 않는다. MBC 드라마 ‘커피 프린스...

  • [Oh!llywood]...

    할리우드 유명 제작사 라이온스게이트가 일본 애니메이션 '나루토'의 실사화를...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 피트가 미얀마 로힝야족을 위해 도움을...

  • [Oh!llywood]...

    NBC 유명 드라마 '로 앤 오더(LAW AND ORDER)' 감독 제이스...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암살', 개봉 11일만에 600만 돌파..한국영화 자존심

영화 '암살'이 600만 고지를 넘어섰다.2일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암살'은 지난 1일 하루동안 전국 58만 5,560명의 관객을 모으며...

강정호, 시즌 8호 홈런 폭발(1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내야수 강정호(28)가 시즌 8호 홈런을 쐈다.강정호는 2일(이하 한국시간) 그레이트 아미레칸 볼파크에서 벌어진 신시내티 레즈전에...

고진영 브리티시 오픈 3R서 무명 반란

고진영(20, 넵스)은 미국프로골프(LPGA) 팬들 입장에서는 철저한 무명이다. 선수에 대한 기록은 물론 공식 홈페이지 리더보드에 쓸 사진조차 없는 생짜...

스포츠 핫스타

PIT 지역지, "강정호, 신인왕 가능성 급상승"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28)가 연일 뜨거운 활약을 펼치자 지역 언론에서도 '신인왕 후보' 강정호를 띄우기 시작했다. 강정호는 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 원정경기에 5번타자 유격수로 선발출장, 4타수 3안타 1타점 2득점으로 맹활약했다. 안타 3개가 모두 2루타로...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무비톡톡]'암살' 최동훈,...

최동훈 감독이 다시한 번 반전극을 만들어낼 수 있을까.최동훈 감독의 신작 '암살'이 현재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와 치열한 흥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