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가 퉁퉁 붓고 아픈 하지정맥류, 초기 진단이 중요!

다리가 퉁퉁 붓거나 이유 없이 다리에 통증이 있다면, 하지정맥류를 의심해봐야 한다. 최근 다리 통증을 이유로 병원을 찾는 여성들이 많아졌다. 이들은 하나 같이 갑자기 다리가 붓기 시작하더니 다리에 통증이 나타났다고 호소한다.

오랫동안 백화점에서 근무했던 A씨(32세, 여성)는 얼마 전부터 다리가 부어오르고 터질 듯이 아파 병원을 찾았다. 그녀는 병원에서 하지정맥류라는 판정을 받았다. 그동안 쉽게 다리가 피곤하고 저린 증상이 있었지만,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 방치했던 것이 원인이 된 것 같아 후회스럽기만 하다.

이러한 하지정맥류는 다리 정맥의 판막에 문제가 생겨 혈류흐름이 원활하지 못해 일정 부위에 혈액이 계속해서 모이게 되어 혈관이 부풀어 오르는 현상인데, 이는 종아리가 보기에만 좋지 않은 것 뿐 아니라 심해지면 통증이 심기고, 다리의 피부색이 변하거나 귀양이 생기기도 한다. 또 혈관의 질환이기 때문에 심장질환과 같은 합병증이 동반되기 때문에 특별한 관심이 필요하다.


하지 정맥류가 있으면 발이 무거운 느낌이 나고 다리가 쉽게 피곤해지는 것 같고 때로는 아리거나 아픈 느낌이 들기도 한다. 오래 서 있거나 의자에 앉아 있으면 증상이 더 심해질 수 있으므로, 중간 중간 다리를 마사지해주거나 풀어 주는 것이 좋다.

이와 관련해 흉부외과 전문의 양주민 원장은 “하지정맥류는 특히 새벽녘에 종아리가 저리거나 아파서 잠을 깰 수도 있다.”며 “겉으로 보면 피부에 거미줄 모양의 가는 실핏줄처럼 나타나기도 하고, 병이 좀 더 진행되면 늘어난 정맥이 피부 밖으로 돌출되어 뭉쳐져 보이고 만지면 부드럽지만 어떤 곳은 아픈 부위도 있다. 증상이 악화되면 피부색이 검게 변하기도 하고, 심지어 피부 궤양이 생길 수도 있으므로 간과해선 안 되는 질환이다.”고 경고했다.

양 원장은 이어 “어떠한 치료든지 먼저, 병에 대한 증상 파악이 기본이 돼야 한다.”며 “특히 하지정맥류 치료는 조기에 치료 받으면 해결될 간단한 증상들이 치료를 미루었을 경우 합병증으로 연결돼 더 큰 치료를 요할 수 있기 때문에 초기 진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양주민 원장이 제안하는 하지정맥류 치료법은 다음과 같다.

먼저, 보존요법은 원활한 정맥순환을 도와줌으로써 초기치료 혹은 예방차원에서 사용된다. 대표적인 압박스타킹은 예방차원 및 내과적 치료를 원할 경우 혹은 수술을 할 수 없는 신체적 상황 및 혈액순환 저하로 인한 부종만이 동반한 경우에 착용한다.

증상이 어느 정도 진행된 경우라면, 혈관경화요법을 이용해 간단하게 치료할 수 있다. 혈관내벽을 손상시키는 약물을 가느다란 주사바늘을 이용해 혈관 내로 주입한 후 외부에서 압박을 기해주어 혈관의 내벽을 유착, 혈관을 섬유화시켜 없애는 방법으로, 치료 후 즉시 보행이 가능하다.

최근 각광받는 시술은 최소 침습적수술이다. 이 시술법은 예전에 혈관부위 전체를 절개했던 방법에서 최소한의 부위만 절개해 레이저를 이용하거나 결찰 등을 통해 정맥을 제거하는 방법이다. 어떤 치료보다 회복이 빠르고 치료시간이 짧다는 장점이 있어 직장인들이 선호하는 치료법이다.

하지정맥류는 생활습관을 통해 충분히 예방이 가능한 질환이다. 평소 짜게 먹는 식습관을 버리고 채식위주의 규칙적인 식사를 해야 하며, 다리를 꼬고 앉거나 오랜 시간 같은 자세로 앉아 있는 습관을 버려야 한다. 무엇보다 다리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하겠다.

[OSEN=생활경제팀]osenlife@osen.co.kr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화장' 김규리 "배우로서 과도기 시기" 배우 김규리가 배우로서 과도기적인 시기에 놓여 있다고 말했다. 김규리는 6일 오후...

  • ‘블러드’...

    ‘블러드’가 종영까지 단 2회 만을 남겨둔 가운데 안재현, 지진희,...

  • '화정' 차승원이 뽑은...

    배우 차승원이 직접 뽑은 ‘화정’ 1회 최고의 명 장면인 ‘광해와 선조의...

  • [TV쪼개기]...

    OCN '실종느와르M'이 4주째 완성도 높은 수사물로 호평받고 있다....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올해의 선수상' 지소연,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기분을 느꼈다"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의 간판 공격수 지소연(24, 첼시 레이디스)이 2014년 잉글랜드 여자축구(WSL) 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지소연은...

'22안타 15득점' 넥센, KIA 대파 시즌 첫 '스윕'

넥센이 뜨거운 타선을 앞세워 시즌 첫 싹쓸이 3연승을 거두었다. 넥센은 넥센은 19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홈런 3개...

엑소, ‘인기가요’ 3주 연속 1위..트로피 11개 ‘기염’

그룹 엑소가 ‘인기가요’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엑소는 19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로...

스포츠 핫스타

배영수, 선발등판 전날 구원등판 자청 왜?

"팀에 도움이 못 돼 미안했다". 한화 우완 배영수(34)는 지난 18일 대전 NC전에서 8회 구원으로 마운드에 올랐다. 7-6 살얼음 리드를 지키고 있는 상황에서 배영수는 1이닝을 던지며 안타 1개를 맞았지만, 견제 아웃을 잡아내며 공 6개로 이닝을 끝냈다. 9회 권혁에게 마운드를 넘기며 승리의 징검다리를 놓았다. 정규시즌 대전 홈 데뷔전에서...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홍수아, 따뜻한 봄 햇살 만끽...

배우 홍수아가 여유로운 일상을 공개했다. 홍수아는 18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따뜻한 봄 햇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