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다리가 퉁퉁 붓고 아픈 하지정맥류, 초기 진단이 중요!

다리가 퉁퉁 붓거나 이유 없이 다리에 통증이 있다면, 하지정맥류를 의심해봐야 한다. 최근 다리 통증을 이유로 병원을 찾는 여성들이 많아졌다. 이들은 하나 같이 갑자기 다리가 붓기 시작하더니 다리에 통증이 나타났다고 호소한다.

오랫동안 백화점에서 근무했던 A씨(32세, 여성)는 얼마 전부터 다리가 부어오르고 터질 듯이 아파 병원을 찾았다. 그녀는 병원에서 하지정맥류라는 판정을 받았다. 그동안 쉽게 다리가 피곤하고 저린 증상이 있었지만,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 방치했던 것이 원인이 된 것 같아 후회스럽기만 하다.

이러한 하지정맥류는 다리 정맥의 판막에 문제가 생겨 혈류흐름이 원활하지 못해 일정 부위에 혈액이 계속해서 모이게 되어 혈관이 부풀어 오르는 현상인데, 이는 종아리가 보기에만 좋지 않은 것 뿐 아니라 심해지면 통증이 심기고, 다리의 피부색이 변하거나 귀양이 생기기도 한다. 또 혈관의 질환이기 때문에 심장질환과 같은 합병증이 동반되기 때문에 특별한 관심이 필요하다.


하지 정맥류가 있으면 발이 무거운 느낌이 나고 다리가 쉽게 피곤해지는 것 같고 때로는 아리거나 아픈 느낌이 들기도 한다. 오래 서 있거나 의자에 앉아 있으면 증상이 더 심해질 수 있으므로, 중간 중간 다리를 마사지해주거나 풀어 주는 것이 좋다.

이와 관련해 흉부외과 전문의 양주민 원장은 “하지정맥류는 특히 새벽녘에 종아리가 저리거나 아파서 잠을 깰 수도 있다.”며 “겉으로 보면 피부에 거미줄 모양의 가는 실핏줄처럼 나타나기도 하고, 병이 좀 더 진행되면 늘어난 정맥이 피부 밖으로 돌출되어 뭉쳐져 보이고 만지면 부드럽지만 어떤 곳은 아픈 부위도 있다. 증상이 악화되면 피부색이 검게 변하기도 하고, 심지어 피부 궤양이 생길 수도 있으므로 간과해선 안 되는 질환이다.”고 경고했다.

양 원장은 이어 “어떠한 치료든지 먼저, 병에 대한 증상 파악이 기본이 돼야 한다.”며 “특히 하지정맥류 치료는 조기에 치료 받으면 해결될 간단한 증상들이 치료를 미루었을 경우 합병증으로 연결돼 더 큰 치료를 요할 수 있기 때문에 초기 진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양주민 원장이 제안하는 하지정맥류 치료법은 다음과 같다.

먼저, 보존요법은 원활한 정맥순환을 도와줌으로써 초기치료 혹은 예방차원에서 사용된다. 대표적인 압박스타킹은 예방차원 및 내과적 치료를 원할 경우 혹은 수술을 할 수 없는 신체적 상황 및 혈액순환 저하로 인한 부종만이 동반한 경우에 착용한다.

증상이 어느 정도 진행된 경우라면, 혈관경화요법을 이용해 간단하게 치료할 수 있다. 혈관내벽을 손상시키는 약물을 가느다란 주사바늘을 이용해 혈관 내로 주입한 후 외부에서 압박을 기해주어 혈관의 내벽을 유착, 혈관을 섬유화시켜 없애는 방법으로, 치료 후 즉시 보행이 가능하다.

최근 각광받는 시술은 최소 침습적수술이다. 이 시술법은 예전에 혈관부위 전체를 절개했던 방법에서 최소한의 부위만 절개해 레이저를 이용하거나 결찰 등을 통해 정맥을 제거하는 방법이다. 어떤 치료보다 회복이 빠르고 치료시간이 짧다는 장점이 있어 직장인들이 선호하는 치료법이다.

하지정맥류는 생활습관을 통해 충분히 예방이 가능한 질환이다. 평소 짜게 먹는 식습관을 버리고 채식위주의 규칙적인 식사를 해야 하며, 다리를 꼬고 앉거나 오랜 시간 같은 자세로 앉아 있는 습관을 버려야 한다. 무엇보다 다리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하겠다.

[OSEN=생활경제팀]osenlife@osen.co.kr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혜교가 털어놓은 논란 심경, 강동원, 그리고 연기 배우 송혜교가 최근 탈세 논란과 관련된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좋은 작품에...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세대 교체' 스페인, 9월 A매치 명단 발표...토레스 탈락

2014 브라질 월드컵서 조별리그 탈락의 수모를 겪었던 스페인 축구대표팀이 올 9월 A매치에 나설 23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세대 교체를 단행한 가운데...

다나카 복귀 불투명? 오른팔 통증 '투구 중단'

뉴욕 양키스 에이스 다나카 마사히로(26)의 복귀가 점점 불투명해진다. 이번에는 오른팔 통증을 호소하며 예정된 시뮬레이션 게임을 건너 뛰게 생겼다....

'명량', 1284억 기록하며 사상 최고 매출액..'아바타' 넘었다

영화 '명량'이 대한민국 영화계 사상 최고의 매출액 신기록을 달성했다.CJ 엔터테인먼트 측은 30일, "'명량'이 개봉 31일째...

스포츠 핫스타

'허슬 그리고 헌신' 기성용이 보여준 주전의 품격

팀이 자신을 원하고 있다. 그 사실만큼 선수의 자신감을 북돋워주는 것이 또 무엇이 있을까. 스완지 시티와 재계약을 맺고 주전으로 확고하게 입지를 다진 기성용(25)은 팀이 자신을 원한 이유를 '헌신'과 '허슬'로 증명해보였다.기성용은 31일(이하 한국시간) 웨일스의 리버티 스타디움서 열린 2014-2015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웨스트 브로미치...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인투더스톰’, 외화의...

영화 ‘인투 더 스톰’이 ‘해적: 바다로 간 산적’과 ‘명량’에 흔들리지 않고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3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