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안규영,'윤석민의 얼굴 강타에 이어 팔까지'


[OSEN=부산, 민경훈 기자] 30일 오후 부산 사직 구장에서 '2011 롯데카드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롯데와 SK, 2파전으로 압축된 플레이오프 직행 티켓을 놓고 혈투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SK는 어제(29일) 경기에서 삼성과의 연장 혈투 끝에 무승부를 기록해 롯데가 2위 싸움에서 우위를 차지하고 있다.
한편 이 날 경기에서 롯데는 故 최동원을 기리는 추모 행사 및 영구 결번식 '최동원의 날'을 거행했다.
3회말 첫타석에서 롯데 강민호의 플라이 타구를 두산 안규영 투수가 잡으려고 할때 팔꿈치로 윤석민 얼굴을 강타한 후 균형을 잃으며 팔을 누르고 있다./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