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헌정 승리' 양승호, "장원준이 훌륭한 피칭"


[OSEN=부산, 박현철 기자] "자주 출장하지 못했던 이인구가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양승호 롯데 자이언츠 감독이 '최동원 데이' 승리에 대해 선수들에게 공을 돌렸다.

롯데는 30일 부산 사직구장서 벌어진 2011 롯데카드 프로야구 두산전서 1회 홍성흔의 결승타와 강민호-이인구의 쐐기포, 장원준의 구원 호투를 앞세워 6-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롯데는 시즌 전적 69승 5무 56패(2위, 30일 현재)를 기록하며 2위 자리를 지켰다. 특히 이날 승리는 단순한 1승보다 전설적인 투수인 故 최동원이 하늘로 향하는 길에 승리를 선사했다는 점이 더욱 의미가 깊었다.

경기 후 양 감독은 "장원준이 에이스답게 훌륭한 피칭을 해줬다. 그동안 자주 출장하지 못했던 이인구도 잘 쳐줬다. 3경기 남았는데 결승전처럼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9회까지 장원준을 끝까지 밀고 간 것은 마지막 타자 이종욱이 왼손 타자였기 때문이다"라며 승리 소감을 밝혔다.

farinelli@osen.co.kr

<사진> 부산=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콜드플레이의 크리스 마틴과 다코타 존슨의 핑크빛 열애설이 계속 되고...

  • [Oh!llywood]...

    영화 ‘해리포터’ 시리즈의 주역 배우 다니엘...

  • [Oh! 차이나]...

    중화권 톱스타 주걸륜이 하루 밤 사이에 세 차례의 교통 법규를 위반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