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대통령까지 건드린 ‘K잡스타’, 풍자 수위 '깜짝'



[OSEN=표재민 기자] KBS 2TV ‘개그콘서트-K잡스타’의 파격적인 정치 풍자 수위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모았다.

지난 12일 방송된 ‘K잡스타’에서 박성호는 이명박 대통령을 연상하게 하는 캐릭터로 등장했다. 박성호는 “마 그렇습니다. 저는 1년 뒤면 잘리게 됩니다. 그래서 새로운 직업 도전하러 나왔습니다”라고 말문을 연 후 “저희 집 청와반점에서는 짬뽕 국물, 이거 다 청계천에서 떠온 것 아시죠?”라고 말했다.

서울시장 재임시절 청계천 복원사업을 벌인 바 있는 이명박 대통령을 겨냥한 것. 방송 후 대통령까지 소재로 사용한 ‘K잡스타’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은 엇갈리고 있는 상황이다.

시청자들은 “방송 보면서 통쾌했다”, “이래서 ‘개그콘서트’ 본다”, “이 코너 대박이다”는 반응을 보이는가 하면 “방송 보면서 듣기 거북했다”, “대통령 희화화는 좀 아니지 않나?”라면서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기도 했다.

‘K잡스타’는 SBS TV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에 출연 중인 JYP 박진영, YG 양현석, SM 보아를 패러디한 코너로 이날 첫 선을 보였다. JYP 장안평 반점 사장 김기열과 YG 용궁반점 사장 송준근, SM 수타면 사장 이종훈의 심사평이 웃음을 자아냈다.

jmpyo@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