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지아, '다리 굵다' 편견에 하의실종 '도전'





[OSEN=이혜린 기자]배우 이지아가 최근 패션 화보로 파격적인 숏컷트 헤어를 선보였다.

이지아는 15일 발행된 매거진 퍼스트룩 화보에서 파격적인 숏 커트 헤어와 함께 화이트 셔츠와 스커트, 베이지색 트렌치 코트를 비롯해 컬러풀한 양말과 단화, 페도라까지 밝은 톤들의 의상과 악세서리로 봄 분위기를 연출했다.

그는 인터뷰를 통해 "사람들이 다가오면 일단 한두 발짝 물러서기부터 했다. 나에 대해 물어오면 답해 줄 것이 많지 않았으니까. 거짓말하거나 숨기는 건 익숙지 않으니 스스로 물러서서 거리를 두는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들과 이야기 나누는 것보다는 컴퓨터와 친하고, 외출보다는 집안 생활에 익숙했다"면서 "하지만 심장이 찢겨져 나갈 것 같은 아픈 시간들은 지나갔다. 살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건 ‘내가 나여야 한다’는 생각이다. ‘내가 나일 수 있다’는 게 이렇게 편안하고 행복한 것인지 오랫동안 잊고 살았다. 당연한 일이 나에겐 너무 특별하고 감사한 게 돼버렸다"고 말했다.

한편, 이지아는 지난 14일 소리바다 계열사인 윌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힌 바있다.

rinny@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