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월화극 1위 '빛그림', 14부 연장 '확정'...64부 종영





[OSEN=이지영 기자] MBC창사 50주년 특별기획드라마 '빛과 그림자'가 월화드라마 시청률 1위 독주에 힘입어 연장을 확정지었다.

'빛과 그림자'는 안재욱이 분하는 강기태의 쇼비즈니스를 통한 성공 스토리를 70-80년대의 시대적 배경에 절묘하게 녹여내며 동시간대 부동의 시청률 1위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중, 최근 14회 연장을 확정 지어 시선을 모으고 있다.

당초 50부작으로 긴 호흡을 유지하고 있던 드라마 '빛과 그림자'는 앞으로 14부 연장을 통해  후반부의 더욱 짜임새 있는 전개를 선보일 전망이다.

'빛과 그림자'의 관계자는 “힘든 드라마 제작 환경 속에서도 배우들과 스태프, 제작진이 모두 합심하여 더욱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만들겠다는 의지가 확고하다. 드라마 왕국의 명맥을 잇겠다는 배우들의 흔쾌한 결정에 감사할 따름이다. 아직 못다한 많은 이야기들을 한층 섬세하고 탄탄하게 만들어 보답 드리겠다”고 드라마 연장에 대한 소견을 밝혔다.

한편, 지난 39회에서 강기태의 통쾌한 반격으로 장철환(전광렬 분)과 조명국(이종원 분)이 돌이킬 수 없는 함정에 빠져 들면서 흥미진진한 전개를 펼쳐가고 있는 가는 '빛과 그림자'는 오늘(10일) 저녁 9시 55분 MBC에서 40회가 방송된다.

bonbon@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