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카라사태’ 이후 성장한 카라, 멤버별 속내는?

[OSEN=요코하마, 황미현 기자] 걸그룹 카라가 일본에서 개최하는 첫 단독 콘서트 '카라시아'를 앞두고 ‘카라사태’ 이후의 성장한 자신의 모습과 그 속내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털어놨다.

카라는 지난 14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일본 투어 콘서트 '카라시아'에 앞선 기자회견을 가지고 ‘카라사태’ 이후 행동에 대해 “5명이 매우 소중하다는 것을 알았다. 무엇인가를 결정할 때 깊이 이야기한다. 사소한 것에서부터 중요한 것 까지 5명의 의견을 필히 듣는다”고 전했다.

이어 ‘일본에서 투어를 할 수 있을만큼 성장했는데, 지난 5년간 카라로 살아온 자신에게 특별히 하고 자하는 말이 있느냐’고 묻자 멤버들에게서는 매우 진지한 대답이 돌아왔다.


한승연은 “이 자리까지 오기까지 많은 말실수도 있었고 들을말, 못들을 말 다 듣기도 했지만 이제 웃으며 이야기 할 수 있어서 좋다. 지치는 일 없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고 맏언니다운 면모를 보였다.

이어 구하라는 “카라의 새 멤버로 들어온 직후부터 4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18살이었던 내가 22살이됐다. 앞자리가 바뀐 것에 대해 여자로서 책임감이 생기고 많이 뿌듯하다. 카라는 많이 성장했지만 개인적으로는 카라의 명성만큼 성장하지 못한 것 같아서 한심하고 부끄러울 때도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기자 회견 내내 차분한 모습을 보인 규리는 “멤버 교체 등 여러가지 일이 있었는데 카라가 처음부터 잘 되지 않아 다행이란 생각을 한다. 점점 올라가면서 감사할 줄도 알게 됐으며 일찍 올라가서 일찍 내려오는 것 보다 지금의 카라가 좋다”며 카라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니콜은 “16살때부터 카라를 했다. 원래 성격이 가만히 있지 못하는 성격인데 카라를 하면서 어쩔 수 없이 정착해서 살아가는 법을 배웠다. 그러다보니 주위를 둘러보며 감사할 줄 아는 마음이 생겼다”고 말했다.

멤버 중 유일한 십대이자 막내인 지영은 귀여움으로 한껏 어필했다. 그는 “15살 때 데뷔해 카라 안에서 졸업을 두 번이나 했다. 내년이면 나이의 앞자리가 바뀌는데 신기하다”며 “이런말 하는 것이 웃기게 들리시겠지만 나름 어른이 되는 것 같다. 면허를 따서 자동차를 운전하기도 한다. 이럴때일수록 자만하면 안된다고 해서 조심하고 있다.(웃음). 어린 나이에 사회 생활을 하다보니 사람과 함께 살아가는 방법을 알아간다. 힘들긴 했지만 인생 사는 것이 재미있다”며 엉뚱발랄한 대답을 했다.

한편 카라는 14일 15일 양일간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열린 콘서트를 시작으로 나고야, 오사카, 후쿠오카, 도쿄 등 도시별 2회 공연을 포함해 사이타마현 추가공연까지 총 12회에 걸쳐 13만명 규모의 일본 투어를 펼친다. 카라는 ‘제트코스터 러브’로 해외 걸그룹 사상 최초 오리콘 차트 1위를 기록한 만큼, 12회 공연 티켓을 오픈함과 동시에 전 회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goodhmh@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손담비, 어머나? 의외다..이 배우 ‘미쳤어’, ‘토요일 밤에’ 등의 곡을 연속 히트 시키며 가요계 복고 열풍을 이끌던...

  • [서정환의 사자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의 영광과 감동은 벌써 과거지사가 된 것일까. 지난...

  • "유행 넘어...

    이제 여성의 운동은 유행이 아니라 변화의 흐름이다. 일상 속에 스포츠가...

  • [우충원의 유구다언]...

    2015년 K리그 챌린지에 참가하는 서울 이랜드 FC가 적극적인 행보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레버쿠젠, AS 모나코에 뼈아픈 1-0 패... 손흥민 선발

레버쿠젠이 압도적인 경기 운영에도 불구하고 AS 모나코에 승리를 내주고 말았다. 레버쿠젠은 27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베이 아레나에서 열린...

장예원 측, 박태환과 열애설 부인 "친한 오빠 동생"

SBS 아나운서 장예원과 수영선수 박태환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장예원 측이 이를 부인했다.SBS 관계자는 27일 오전 OSEN과 통화에서 "장예원에게...

MLB 내년 최저 연봉 5억 6200만원

메이저리그 최저 연봉이 내년에는 50만 7,500달러로 인상된다고 ESPN이 27일(이하 한국시간)AP 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올 해는 메이저리그 최저...

스포츠 핫스타

‘시장 향한’ 박경수, 무모한 도전 아니다

내야수 박경수(30)가 FA 시장에 나섰다.   LG 트윈스는 지난 26일 오후 박경수(30)와 전소속구단 우선협상이 결렬됐다고 발표했다. 박경수와 협상 테이블에 앉았던 송구홍 운영팀장은 26일 오후 OSEN과 전화통화에서 “경수가 시장에 나가서 평가받고 싶다고 했다. 우리가 제시한 계약과 경수가 원하는 계약규모의 차이가 크지는 않았다. 그래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보아 "연애 보다는 일…대시 못...

가수 활동과 배우 활동을 병행하며 누구보다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보아가 연애관에 대해 언급했다.보아는 25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