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음중' 男목소리 방송사고, 소시도 '황당'





[OSEN=황미현 기자] MBC '음악중심' 써니힐의 무대 도중 남성 그룹 노을의 음악이 흘러나오는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써니힐은 28일 오후 4시 생방송된 MBC '음악중심'에 출연, 깜찍 발랄한 의상들을 입고 '백마는 오고 있는가'를 불렀다. 그러나 정작 흘러 나온 음악은 써니힐이 아닌 정체불명 남자 보컬의 목소리.

이에 황급히 MC 태연, 티파니, 서현으로 카메라가 이동했다. 세 사람도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지만 곧 "잠시 방송사고가 있었다. 정말 죄송하다"고 말했다.

서현은 당황한 표정으로 "그럼 다음 무대인 비에이피의 무대를 보겠다"며 화면을 넘겼다. 이에 써니힐의 무대는 중간에 끊기는 불상사가 일어났다. 베이에피의 무대 이후 써니힐의 무대는 다시 정상 방송됐다. 알고 보니 방송사고로 흘러나온 목소리는 남성 그룹 노을의 노래였던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이날 '음악중심'에서는 아이비, 유키스, 포커즈, B1A4, 뉴이스트, 포미닛, 씨스타, EXO-K, 배치기, 태연, 노을, 백청강, 써니힐, 오션, 초신성, 걸스데이, 일렉트로보이즈, 오로라가 출연해 화려한 무대를 펼쳤다.

goodhmh@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