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병헌-한효주 '조선의 왕'→'광해'로 제목 '변경'



[OSEN=김경주 기자] 배우 이병헌, 한효주 등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조선의 왕'이 '광해:왕이 된 남자'로 제목을 변경, 확정했다.

31일 오전 한 영화 관계자는 OSEN에 "당초 '조선의 왕'으로 제목을 정해놨던 이번 영화가 '광해:왕이 된 남자'로 제목을 확정지었다"고 전했다.

'광해:왕이 된 남자'는 광해군과 놀랍도록 비슷한 외모를 지닌 천민 하선이 가짜 왕으로 대리 임금의 역할을 맡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 '광해:왕이 된 남자'로 제목을 변경함으로써 '조선의 왕'이었던 당초 제목보다 영화의 내용을 포괄하게 됐다.

이 영화는 이병헌의 데뷔 이후 최초 사극 도전이라는 타이틀도 지닌 만큼 특히 이병헌의 연기 변신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작품이기도 하다. 이병헌은 극중 광해군과 가짜 왕 역할을 하게 되는 하선 역을 맡아 1인 2역에 도전한다. 그는 왕과 천민이라는 극과 극의 캐릭터를 오가며 색다른 모습으로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올드보이' 황조윤 작가가 각본을 맡고 '마파도', '그대를 사랑합니다'의 추창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광해:왕이 된 남자'는 올 추석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trio88@osen.co.kr
<사진> '광해:왕이 된 남자' 스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