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유승호, 이렇게 섹시한 옥황상제 봤어?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유승호가 섹시한 옥황상제로 변신했다.

MBC 새 수목드라마 ‘아랑사또전’ 제작진은 20일 오전 옥황상제를 연기하는 유승호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유승호는 천상의 섹시가이라는 캐릭터답게 눈부신 외모를 자랑한다. 그가 연기하는 옥황상제는 한량 같은 이미지를 갖고 있지만 결정적인 순간 발휘되는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를 보이는 인물.

그는 이번 드라마의 특별 출연을 결정하면서 여성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껏 높이고 있다.

유승호는 “기존의 드라마나 영화에서 옥황상제라는 인물이 확실하게 그려진 게 없었다고 생각한다”면서 “옥황상제라는 존재가 사람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인물이기도 하고 그래서 내가 사람들이 생각하는 옥황상제의 모습을 새롭게 만들어 보고 싶었다”고 드라마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는 “특별출연이라 분량이 많지는 않지만 대본 자체가 정말 재미있다”면서 “캐릭터와 내용,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 분들까지 모든 것이 최고인 것 같다. 내성적인 성격이라 사람도 낯가림이 있기도 한데 이번 촬영은 첫 촬영부터 무척 편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아랑사또전’은 경남 밀양의 아랑 전설을 바탕으로 자신의 억울한 죽음의 진실을 알고 싶어 하는 귀신 아랑(신민아 분)과 귀신 보는 능력을 갖고 있는 까칠 사또 은오(이준기 분)가 만나 펼치는 조선시대 판타지 로맨스 활극. 다음 달 15일 첫 방송.

jmpyo@osen.co.kr

<사진> MBC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