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티아라 새멤버 아름, 섹시댄스로 예능 신고식



[OSEN=표재민 기자] 티아라 새 멤버 아름이 섹시댄스로 예능 프로그램 신고식을 마쳤다.

아름은 4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세바퀴’에서 파워풀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이 넘치는 춤을 시청자들에게 보여줬다. 그는 무표정하다가도 섹시한 표정으로 돌변, 아름이라는 이름을 안방극장에 각인시켰다.

이날 아름은 걸그룹 멤버로서 몸매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는 질문을 받고 “아침과 저녁에는 셰이크를 먹고 저녁에는 먹고 싶은 것 먹는다”고 고백했다.

현재 티아라는 멤버 화영의 탈퇴 후 잠정적으로 활동을 중단한 상태. 이날 녹화분은 화영의 탈퇴 전에 촬영했다.

한편 이날 ‘세바퀴’에는 이정섭, 문주란, 백두산 김도균, 맹유나, 티아라 은정·지연·아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jmpy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