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ZE:A, 티아라 사태에 "안타까워, 우리는 잘지내"



[OSEN=황미현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이 티아라 사태에 대해 "동료에 안좋은 일 일어나 안타깝다. 제국의 아이들은 잘 지낸다"고 밝혔다.

9일 오후 방송된 YTN '뉴스앤이슈-이슈앤피플'에는 제국의 아이들 멤버 황광희, 임시완, 김동준이 출연했다.

이날 임시완은 MC로부터 티아라 사태에 관련한 질문을 받고 "동료 그룹인데 안 좋은 일이 생겨 안타깝다"며 "그런만큼 우리는 문제 없이 활동하자고 말하고 있다. 우리 그룹은 광희가 나머지 멤버들을 왕따시킨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에 광희는 "안 싸운다면 거짓말이다. 말싸움은 내가 이긴다. 기분 나쁜 일에 삐지지 말고, 서로 이야기 하고 이해하는 과정이 필요하다"라며 "서로 다른 9명이 만났는데 맞춰나가는 건 당연하다"라고 맏형다운 면모를 보였다.

더불어 멤버 김동준은 올림픽과 관련한 질문에 "내가 워낙 운동하는 프로그램에 많이 나가다 보니 나를 운동 선수인줄 아는 분들이 더러 있다"라며 "기계 체조를 했었는데 최근 김학선 선수가 금메달을 따는 것을 보고 울컥했다"고 말했다.

한편 제국의 아이들은 정규 2집 앨범 '스펙타큘러'를 발매하고 타이틀 곡 '후유증'으로 활발한 활동 중이다.

goodhmh@osen.co.kr
<사진> YTN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