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전미선, 효민-은정과 모녀연기 "'티아라사태' 신경 안 써"





[OSEN=김경민 기자] 걸그룹 티아라 멤버 효민, 은정과 연기 호흡을 맞추게 된 배우 전미선이 '티아라 사태'에 대해 "신경쓰지 않는다"라고 간접적으로 뜻을 전했다.

전미선은 16일 오후 2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SBS 새 주말드라마 ‘다섯손가락’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전미선은 MBC 금요드라마 ‘천 번째 남자’와 ‘다섯손가락’에서 각각 효민, 은정과 모녀 연기를 펼친다.

이날 전미선은 "극을 통해서 만나는 인연이기 때문에 그 전에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신경쓰이진 않는다"라며 "두 딸들이 자기가 맡은 역할에 충실하고 최선만 다한다면 시청자들이 충분히 사랑해주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또 "젊은 딸들을 둬서 마음은 뿌듯하다"라며 후배 연기자인 효민과 은정에 대해 훈훈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함은정은 극중 한때 피아니스트를 꿈꿨으나 아버지가 갑작스럽게 사고로 죽고 어려운 가정 형편에 꿈을 포기하는 비운의 캐릭터 홍다미 역을 맡았다.

‘다섯손가락’은 천재 피아니스트들의 꿈과 사랑, 악기를 만드는 그룹의 후계자를 놓고 벌이는 암투 및 복수, 그로 인한 불행과 상처를 극복하는 과정을 담은 멜로 음악 드라마다.

드라마 ‘아내의 유혹’, ‘천사의 유혹’ 등을 집필한 김순옥 작가와 드라마 ‘산부인과’, ‘무사 백동수’ 등을 연출한 최영훈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채시라, 주지훈, 지창욱, 함은정, 나문희, 차화연, 조민기, 전노민, 전미선 등 실력파 연기자들이 출연한다.

한편 ‘다섯 손가락’은 ‘신사의 품격’ 후속으로 오는 18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jumping@osen.co.kr
<사진>백승철 기자 baik@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