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아 신들린 골반춤에 외국男들 급관심 "이여자?"

[OSEN=이혜린 기자]"저 여자 도대체 누구야?"

전세계적으로 히트친 싸이의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 밑에 다수 달린 댓글이다. 요염한 춤을 추면서도 생글생글 귀여운 얼굴을 하고 있는 현아의 모습에 해외 남성 네티즌들이 큰 관심을 보였다.

현아는 현 가요계에서 가장 '핫'한 섹시 아이콘이다. 똑같은 동작을 해도 현아가 하면 더 섹시해 보인다며 화제고, 해외에서는 그를 아티스트로 성장시킬 장기적인 플랜이 가동 중이다. 그가 지난해 발표한 '버블팝' 뮤직비디오는 당시 최단기간 1천만 조회수를 돌파했고, 현재 3천만 클릭수를 자랑 중이다.


# 현아가 하면, 야하다

현아의 퍼포먼스는 줄곧 선정성 논란에 휘말려왔다. 포미닛의 '거울아거울아'로 활동할 때에는 그가 무대 중앙에 앉아 펼치는 일명 '쩍벌춤'이 도마 위에 오르며 결국 춤을 수정해야 했고, 상큼발랄한 '버블팝' 무대도 골반춤이 문제가 되면서 안무를 수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힘을 얻기도 했다. 현아는 안무를 수정하는 대신 다른 곡으로 활동했는데, 당시 '왜 현아만 가지고 그러냐'는 의견과 '현아가 하면 더 야하다'는 의견이 크게 대두됐다.


사실 그가 다른 여가수에 비해 더 야한 동작을 하거나, 노출이 심한 건 아니었다. 골반춤은 걸그룹이 자주 쓰는 댄스였고, '버블팝'은 선정적인 이미지의 노래도 아니었다. 그러나 현아의 '느낌'이 남다르다는 게 대중의 반응. 현아의 이같은 매력이 십분 발휘된 것은 비스트의 장현승과 활동한 트러블메이커였다. 무대 위 캣우먼으로 변신한 현아의 모습에 노래는 크게 히트했고, 8개월이 지난 현재도 패러디 단골 소재가 됐다.

그의 무대 중 가장 '핫'했던 건 지난해 엠넷 '투애니스 초이스' 무대. 야외 공연에서 비가 쏟아지자, 핫팬츠 차림으로 '버블팝'을 부르던 그는 하이힐을 벗어던지고 맨발로 춤을 추기 시작했다. 이 공연은 크게 화제를 모으며 섹시한 현아를 알리는데 큰 역할을 했다.

그가 선보이는 섹시함이 남다르자, 일각에서는 기획사에서 일부러 강요를 하는 게 아니냐는 웃지 못할 오해도 생겼다. 그러나 실제로는 음악은 물론이고 의상부터 안무까지 현아의 의견이 가장 많이 반영된다. 자신감 넘치고 파격적인 현아의 모습에 여성팬들도 '워너비'로 삼고 있는 상태.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팬사인회, 팬미팅 등에 가면 여성 팬들이 반 이상을 차지한다"고 밝혔다.

# 세계진출, 장기 계획 가동 중

해외 반응도 크게 다르지 않다. 해외 매체의 현아에 대한 관심은 상당히 높다. 현아는 지난해 미국 음악전문매거진 스핀(SPIN)이 선정한 2011 베스트 팝 싱글 순위에서 아델과 비욘세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영국의 유명 팝 전문 사이트 팝저스티스 닷컴(popjustice.com)에서도 '버블팝'을 ‘송 오브 어 데이(song of a day)’로 선정했고, 영국의 유력 일간지 인디펜던트(independent)와 CBS도 현아를 소개했다. CBS는 “현재 가장 섹시한 무대의 주인공으로서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보도했다.

해외 기자들이 가장 많이 내놓는 분석은 현아에게 뭔가(Something) 있다는 것. 소속사 관계자는 "해외 기자들이 '현아가 자신의 퍼포먼스를 정확히 이해하고 있다'고 입을 모은다. 그들 역시 정확하게 설명하진 못하지만 현아는 다른 가수에게 없는 뭔가가 있다고 말한다"고 전했다.

현아의 세계진출 프로젝트는 이미 가동된 상태다. 벌써 미국 에이전시, 레이블 등과 수차례 미팅을 가진 상태. 현아의 다음 앨범까지 주시하면서 구체적인 플랜을 짜볼 계획이다. 아직 구체적인 계약을 맺진 않았으나, 관심을 보여오는 곳이 많은 만큼 더 좋은 전략과 기회를 찾아볼 예정.

현아는 서두르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그는 "해외 진출을 위해서 아직 준비해야 할 것들이 많다. 차근 차근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소속사는 "해외에서도 향후 미래를 더욱 기대하게 만드는 20살로 평가받는 현아가 글로벌 콘텐츠로서의 역량과 자질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면서 "당장의 진출보다는 장기적으로 커 나갈 수 있는 진출 이후의 그림을 짜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강남 “하루 아침에 인기.. 꿈 같아요” 강남은 요즘 매일 꿈만 같다. 정말 말 그대로 하루아침에 스타가 됐다. 여기저기서...

  • 비욘세·제이지,...

    팝가수 비욘세와 제이지가 두 사람의 결혼서약을 갱신하면서 두 사람을 둘러싼...

  • 레이디가가, 블랙...

    팝스타 레이디가가가 또 한 번 독특한 패션으로 시선을 모으고...

  • 마일리 사이러스,...

    팝스타 마일리 사이러스가 반라를 공개했다.마일리 사이러스는 최근 자신의...

  • [천일평의 야구장...

    NC 다이노스-LG 트윈스의 준플레이오프 3차전이 10월 24일 오후...

  • [준PO]포수...

    홈플레이트는 전쟁터다. 기본적으로 투수와 타자들의 싸움이 가장 치열하게...

  • LAD 프리드먼의...

    야구단의 크고 작은 일을 결정하는 고위 의사결정권자가 평균 수준의 선수와...

  • '女心 잡아라'...

    대학을 졸업한 후 취직해 주말 여가시간에는 친구들과 함께 하프 마라톤을...

  • "유행 넘어...

    이제 여성의 운동은 유행이 아니라 변화의 흐름이다. 일상 속에 스포츠가...

  • [우충원의 유구다언]...

    2015년 K리그 챌린지에 참가하는 서울 이랜드 FC가 적극적인 행보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1위 '나를 찾아줘', 제목으로 통했다?

'나를 찾아줘'러 바뀐 사라진 여자가 호기심을 일으키고 있다.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할리우드 영화 '나를 찾아줘'는...

2016년 보는 매든, 다저스행 또 루머

메이저리그(MLB) 감독 FA 시장의 최대어가 된 조 매든(60) 전 탬파베이 감독이 당장보다는 2016년을 바라볼 기세다. 더 큰 기회를 위해...

'손흥민 풀타임' 레버쿠젠, 7G 연속 무패

손흥민(22)이 풀타임 활약한 레버쿠젠이 7경기 연속 무패행진을 달렸다.손흥민은 26일 새벽 1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 아레나에서...

스포츠 핫스타

[인터뷰+] '황색돌풍' 리나, "은퇴 이유?...

"100% 보여줄 수 없다면 이별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했다."글로벌 스포츠브랜드 나이키가 지난 2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에서 2015년 봄/여름 시즌을 위한 여성 컬렉션을 선보였다. 세계 정상의 여성 스포츠 스타 27명과 함께 패션쇼를 방불케 하는 감각적인 무대를 선보인 나이키는 이번 컬렉션을 통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우먼스 사업 분야를 한 단계 더...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나를 찾아줘', 범상치 않은...

초반 흥행 돌풍을 보이고 있는 영화 '나를 찾아줘'가 스릴러 영화가 갖춰야 할 3요소들을 모두 갖추며 영화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을 받고 있다.어느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