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티아라, 입 열었다 "어리석은 행동..깊이 반성"



[OSEN=이혜린 기자]'왕따설'과 화영의 탈퇴로 마음고생을 해온 티아라가 29일 자필메시지를 통해 "어리석은 행동,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사과의 뜻을 밝혔다. 티아라 사태가 벌어진지 한달여 만이며, 지난 28일 화영이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왕따설과 관련해 공식 부인한지 만 하루만이다.

티아라는 이날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많은 고민 끝에 이렇게 글을 씁니다"로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올리고 이같이 사과했다.

티아라는 "저희에게 지난 한 달 동안의 시간은 데뷔를 하기 위해서 연습해 온 시간과 팬분들의 사랑을 받으며 달려온 시간 보다도 훨씬 더 길게 느껴졌습니다. 우선,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고 실망 시켜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멤버간의 의견 차이를 저희 안에서 풀지 못하고 개인적인 문제를 공개적인 공간에 드러냈던 것은 정말 어리석은 행동이었다고 생각하며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경솔하게 행동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서로를 조금 더 이해하고 양보하며 그보다 성숙하게 행동했더라면 이런 일은 없었을텐데 하는 생각에 하루 하루가 괴로웠습니다. 돌이켜보면 그동안 모두가 같은 꿈을 갖고 달려오면서 서로 힘든일도 함께 이겨내며 노력해왔는데 일순간의 행동으로 함께 했던 좋았던 시간 마저 나쁘게 비춰지는 모습을 보며 너무 마음이 아팠습니다"라고 적었다.

티아라는 또 화영에게도 메시지를 전했다. 티아라는 "왕따라는 오해를 받으며 힘들어 했을 화영이에게도 너무나 힘든 시간이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누구도 원치도 생각지도 못했던 결과에 저희 또한 많이 놀랐고 이제는 함께 할 수 없다는 사실이 너무나 안타깝습니다. 이제 더 이상은 화영이이게도 상처받는 일들이 생기지 않길 바라는 마음뿐입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대중과 팬들에게도 또 한번 사과했다. 티아라는 "이번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친 점. 그리고 저희 음악을 사랑해주셨던 분들께 실망을 시켜드린 점 모두 죄송합니다. 이 힘든 시간이 저희 멤버에겐 너무 큰 가르침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분들께 힘이 되어드려야 하는 저희가 얼마나 큰 책임을 갖고 있는 사람들인지. 그리고 모든 일에 얼마나 책임을 가지고 임해야 하는지 깨닫게 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또 "앞으로 저희를 위해 사시는 부모님, 끝까지 지켜주시는 팬분들과 저희 음악을 들어주시는 모든 분들을 위해...그리고 그동안 심려를 끼치고 실망시켜드린 분들께 좌절보다는 용서를 구하는 마음으로 더 열심히 하고 싶습니다.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그리고 저희보다 더 힘들었을 화영이게도 아낌없는 웅원과 사랑을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저희도 언제나 화영이를 응원하겠습니다"라며 글을 맺었다.

앞서 화영은 지난 28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이번 은정 언니 드라마 하차 기사를 접하고 마음이 좋지만은 않았습니다. 티아라 활동을 하면서 멤버들과 의견차로 인해 대립이 있었던건 사실이지만 이로 인해 왕따설이 돌고 상황이 악화된 사실들에 마음이 아팠습니다. 또한 서로 왜곡된 사실들로 인해 상처받아 많이 속상했습니다"라는 글을 올리며 왕따설을 부인했다.

이어 "하지만 한솥밥을 먹고 지내며 행복했던 날들도 있었기에 지난 일은 잊고 이젠 다시 웃는 얼굴로 서로를 응원하며 지내고 싶습니다. 티아라를 많이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시고 찾아주셨는데 이번 사건 때문에 여러분들에게 많은 심려와 걱정 끼쳐드려 죄송했습니다"라고 밝혔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