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크로스파이어, 중국 동시접속자 400만 명 돌파



[OSEN=고용준 기자] ‘크로스파이어’가 중국 온라인게임의 역사를 새롭게 써 내려가고 있다.

네오위즈게임즈는 스마일게이트와 공동사업계약에 따라 텐센트게임즈를 통해 중국에서 서비스 중인 1인칭슈팅(FPS)게임 ‘크로스파이어’(중국명 ‘천월화선’)가 동시접속자 400만 명을 돌파(8월 기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중국 온라인게임 역대 최고 기록으로 지난 2월 기록한 350만 명을 6개월 만에 다시 갱신한 것이다.

거침없는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는 ‘크로스파이어’는 2008년 중국 현지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로 2010년 8월 200만 명, 2011년 8월 300만 명에 이어 2012년 8월 400만 명 돌파라는 놀라운 성과를 거두었다.

‘크로스파이어’는 그간 안정적인 서비스를 바탕으로 크로스파이어 프로리그(CFPL), 백성리그, 챔피언컵, 전국민스타리그, 온라인도전경기 등 자체 리그를 활발하게 운영하며 인기를 높여왔다.

온라인 FPS게임으로는 유일하게 2011년부터 세계 최대 온라인 게임 대회인 월드사이버게임즈(WCG)의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며 그 영향력과 인기를 인정받고 있다. 특히 지난 8월에는 여름 방학을 맞아 신규 맵과 총기 등 콘텐츠 업데이트와 게임아이템 지급, 경험치 추가 등 대대적인 이벤트를 펼치며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는 평가다.

네오위즈게임즈는 현지 파트너사인 텐센트게임즈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중국 성수기인 10월 국경절 연휴에 맞추어 또 다른 신규 맵을 공개하고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해 이러한 상승세를 이어나간다는 전략이다.

네오위즈게임즈 윤상규 대표 이사는 “동시접속자 400만 명 이라는 놀라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이용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중국에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크로스파이어’는 중국을 비롯한 아시아, 북미, 유럽, 남미, 러시아 등 전세계 75개국에 진출해 있으며, 세계 각지의 게임 이용자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글로벌 FPS게임이다.

scrapper@osen.co.kr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