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가인, 19금 뮤비서 베드신 과감 묘사..'너무 센데'

[OSEN=임영진 기자] 가수 가인의 두 번째 솔로 앨범 ‘토크 어바웃 에스(Talk about S.)’의 타이틀곡 ‘피어나’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19세 이상 관람가 판정을 받은 만큼 파격적인 화면 구성이 눈길을 끌었다.

5일 정오를 기해 공개된 ‘피어나’ 뮤직비디오에서 가인은 사랑에 흠뻑 빠진 여성의 모습을 연기했다. 금발의 어린 모습으로 등장한 가인은 누군가를 찾는 듯 순수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어 침대에 누워 누군가를 유혹하는 듯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그는 아찔한 길이의 하의로 각선미를 과시하며 남자 댄서들과 호흡을 맞췄다. 특히 “상상 이상의 파격”을 예고했던 소속사의 입장처럼 가인은 성 행위를 연상시키는 장면과 봉춤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로엔엔터테인먼트의 조영철 프로듀서는 “가인의 이번 앨범은 ‘사랑’을 테마로 하고 있지만, 사랑의 피상적 감상이 아닌 보다 실재적이고 실존적인 경험, 그 사랑을 통해 느끼는 황홀경의 느낌, 그 이후 관계의 변화 등에 집중하고자 했다”며, “사랑이라는 감정에 대해 숨기기만 하는 것이 아닌 능동적으로 느끼고 표현하는 여성상을 그린 가인의 새 앨범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피어나’는 가인의 솔로 1집 타이틀곡 ‘돌이킬 수 없는’,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아브라카다브라’, ‘식스센스’, 아이유의 ‘좋은 날’, ‘너랑 나’ 등을 만든 이민수 작곡가와 김이나 작사가의 합작품이다.

plokm02@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언프리티 랩스타’ 제시 “센 이미지? 실제 성격은 여리다” 엠넷 ‘언프리티 랩스타’에서 화끈하게 인기를 모으며 ‘센 언니’ 이미지를 보인 가수...

  • [Oh!llywood]...

    故휘트니 휴스턴의 딸 바비 크리스티나 브라운이 4주째 중태 상태인 가운데...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레너드 리모이가 폐질환으로 사망했다고 미국 연예매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루피타 뇽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입고 나온 진주 드레스가...

  • 달라 보이는 LG...

    23일(이하 한국시간) 애리조나 글렌데일 LA 다저스 스포츠 콤플렉스. LG...

  • 김성근 한화 감독...

    김성근(73) 감독은 지난 해 10월 25일 한화 이글스 사령탑으로 계약금...

  • 서건창, 간절함이...

    ‘새는 알에서 나오려고 투쟁한다. 알은 세계이다. 태어나려는 자는 하나의...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킹스맨' 300만-'이미테이션' 100만 돌파…외화 전성시대

외화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영화 '킹스맨:시크릿 에이전트'(감독 매튜 본, 수입...

류현진, 나흘 만에 팀훈련 합류..3일 불펜피칭 가능

LA 다저스 류현진이 팀훈련에서 제외 된지 나흘 만인 1일(이하 한국시간) 동료들과 함께 캐치 볼 훈련을 소화했다. 돈 매팅리 감독은 “현재 계획대로면 3일...

성지현, 독일오픈 배드민턴 여자 단식 결승행

배드민턴 여자 단식 간판 성지현(MG새마을금고)이 2015 독일오픈 그랑프리골드 결승에 진출했다.세계랭킹 4위인 성지현은 1일(한국시간) 독일 뮐하임 안...

스포츠 핫스타

강지광-임병욱, 지난해 부상 털고 날아오른다

넥센 히어로즈에는 지난해 아픈 손가락과도 같았던 두 명의 선수가 있다.모든 선수가 부상을 조심해야 겠지만 외야수 강지광(25)과 내야수 임병욱(20)은 유난히 염경엽 감독이 아쉬워하는 선수들이다. 염 감독은 올해 기대주로 두 명을 꼽으며 "지난해부터 키워서 올해 쓰고 싶었는데 둘다 1년을 버린 셈이 됐다. 개인에도 손해지만 팀도 아쉽다"고 말했다.2차 드래프트를 통해...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아카데미 남우주연' 에디...

  제87회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에디 레드메인이 세계 최초의 트렌스젠더 덴마크 화가, 에이나르 베게너의 실화 '대니쉬 걸'의 주연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