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나비부인' 염정아·윤세아, 유산으로 얽힌 악연 '충격'






[OSEN=임영진 기자] SBS 주말드라마 '내 사랑 나비부인'(이하 나비부인, 극본 문은아, 연출 이창민) 염정아, 윤세아가 유산으로 얽힌 악연의 주인공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오후 방송된 '나비부인'에서는 설아(윤세아)가 우재(박용우)와 사이에서 가졌던 아이를 왜 유산하게 됐는지에 대해 다뤘다. 과거 설아는 자신의 오빠 상현이 나비와의 이별을 이유로 자살을 하자 사실 확인을 위해 나비를 찾은 바 있다. 그는 설아를 지나쳐 다른 남자와 팔짱을 끼고 걸어 나가는 나비의 모습에 충격을 받고 결국 유산에 이르게 됐다.

설아는 이 같은 사실을 전 남편 우재에게 전하며 "남나비, 그 여자만 생각하면 이 세상 술 다 마셔도 취할 수가 없어. 오빠에게는 남나비가 전부였다"고 말하며 분노를 쏟아냈다. 설아의 설명에 따르면 당시 상현은 설아에게 전화를 걸어 "나 그 사람없이 못살아. 오빠가 너무 못나서 미안해. 용서해"라는 말을 끝으로 세상을 떠났다. 공교롭게도 상현이 죽은 장소는 나비의 촬영장 근처였다.

이어 설아는 우재가 나비에게 특별한 감정을 품은 사실을 눈치채고 "그 여자 때문에 당신과 나, 우리 사이의 아이가 죽었는데 당신은 뒤치다꺼리를 하고 있었다"고 원망을 토해냈다.

앞서 지난 17일 방송된 '나비부인'에서 설아에 의해 넘어진 나비는 배에 큰 충격을 받았고, 우재에 의해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결국 아이를 잃고 말았다. 사라진 남편 로이킴(김성수)에 대한 사랑을 뱃속 아기로 간신히 붙들고 있던 나비는 오열로 큰 슬픔을 드러내 안타까움을 더했다.

plokm02@osen.co.kr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