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보고싶다’, 욕먹어도 성폭행 다룬 이유 있었네

[OSEN=표재민 기자] MBC 수목드라마 ‘보고싶다’가 극이 진행될수록 비난을 감수하고 성폭행 소재를 다룬 이유가 공감을 사고 있다.

‘보고싶다’는 어린시절 풋풋한 감정을 교류한 한정우(박유천 분)와 이수연(윤은혜 분)이 하나의 사건을 겪은 후 헤어졌다가 14년이 지난 다음에 다시 만나면서 숨바꼭질 같은 사랑을 하는 멜로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수연이 정우를 납치하려는 일당한테 성폭행을 당한 후 큰 상처를 받는 내용이 지난 14일 방송된 3회에서 그려진 후 소재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제작진은 논란을 어떻게든 피하기 위해 직접적인 묘사는 하지 않았지만 시청자들은 여중생이 성폭행을 당했다는 사실을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끔찍하다는 반응이 지배적이었다.


이후 지난 25일 방송된 4회는 성폭행범 강상득(박선우 분)이 딸이 성폭행을 당한 후 사망한 것으로 알고 있는 수연의 모친(송옥숙 분) 앞에서 뻔뻔하게 행동하며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또한 피해자인 수연이 14년이라는 시간이 흐른 후 상득과 마주친 후 소스라치게 놀라거나 낯선 남자와 가벼운 신체 접촉만으로도 악몽에 시달리는 모습은 아무리 시간이 흘러도 씻기 힘든 성폭행 피해자들의 상처를 고스란히 대변했다.

정우가 사랑했던 여자를 지켜주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14년이라는 시간을 힘들게 보낸 것도, 수연 모친이 딸을 잃은 슬픔을 딛고 정우에게 “산 사람은 살아야 한다”고 잊으라고 조언을 하는 것도 현실적으로 그려졌다.

때문에 극 초반 소재가 자극적이라고 지적했던 일부 시청자들의 목소리는 눈에 띄게 가라앉은 상태. 성폭행 피해자와 가족들의 상처를 조명하고 낮은 처벌 수위에 대한 문제를 지적한다는 점에서 이 드라마는 사회문제에 경종을 울리는 드라마로 평가받고 있다.

‘보고싶다’의 한 관계자는 최근 OSEN에 “‘보고싶다’는 정통멜로를 다루고자 하는 기획의도와 성폭행 피해자와 그 가족들의 상처를 짚음으로써 성폭행범에 대한 처벌 수위가 낮은 한국사회의 솜방망이 처벌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는 의미에서 제작됐다”면서 “초반 성폭행을 연상하게 하는 장면이 논란이 될 것을 예상하고 연출에 상당히 많은 신경을 썼다”고 밝혔다.

이어 이 관계자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성폭행 소재 자체가 논란이 된 것은 시청자들이 그만큼 받아들이기 어려운 소재였던 것 같다”면서 “향후 성폭행을 당한 수연과 주변인물들이 어떻게 상처를 극복하고 사람을 통해 구원받는지에 대한 이야기도 그려지게 되면 왜 이 드라마가 성폭행을 소재로 다뤘는지 더욱 공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jmpyo@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해적' 김남길 "'캐리비안' 조니뎁에 '의리' 더했다" 배우 김남길이 독특한 캐릭터로 우리 곁에 돌아온다. 내달 6일 개봉하는...

  • 제니퍼 애니스톤,...

    할리우드 스타 제니퍼 애니스톤이 자동차 사고를 겪었다. 미국 연예매체...

  • 디카프리오, 늘어진...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 조지나 헤이그,...

    할리우드 스타 조지나 헤이그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디즈니 ‘겨울왕국’의...

  • [천일평의 야구장...

    이상한 한국형 비디오 판독 규정 때문에 심판의 오심이 그대로 인정되는 사태가...

  • '30초룰 무용론?'...

    비디오 판독으로 판정을 번복하는 심판 합의판정제가 후반기 시작과 함께...

  • [박승현의 ML통신]...

    23일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 ‘제2의...

    과연 박찬호(41)와 박지성(33)의 뒤를 잇는 슈퍼스타는 계속 나올 수...

  • 가슴에 태극기 품은...

    ‘우리나라는 박찬호가 선발투수로 나온다!’, ‘이번 월드컵도 박지성만...

  • 외로운 개척자,...

    한국 스포츠계의 ‘거성’ 박찬호(41)와 박지성(33)이 나란히 팬들에게...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소녀시대, 日 인기 여전히 뜨겁다..오리콘 3일째 1위 '점령'

걸그룹 소녀시대가 일본에서 발매한 베스트 앨범으로 3일째 오리콘차트 1위를 차지하며 건재함을 입증했다. 26일 일본 최대 음반 집계사이트 오리콘차트에...

현지 언론, “류현진, 투자 대비 산출 대박”

처음에는 모두가 놀란 금액이었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오히려 싼 가격이었다. 류현진(27, LA 다저스)의 맹활약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다저스의 투자가...

구자철 연습경기 결승 PK골

구자철(25, 마인츠)이 결승골을 넣은 마인츠가 연습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분데스리가 공식홈페이지에 따르면 마인츠는 26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영국...

스포츠 핫스타

‘7월 .351’ 나주환, SK 타선에 힘 보탠다

침묵이 길었던 나주환(30, SK)의 방망이가 서서히 살아나고 있다. 집 나갔던 감이 돌아오면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여러모로 힘든 팀 타선에 힘을 보탤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나주환은 올 시즌 초반 말수가 부쩍 줄어 있었다. 타격 슬럼프 때문이었다. 올 시즌 정근우가 빠져 나간 SK 2루의 주인공이 된 나주환이었지만 이상하리만큼 방망이가 뜻대로 돌아가지...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혹성탈출', 土 하루 44만...

영화 '혹성탈출:반격의 서막(이하 '혹성탈출')'이 토요일 하루 동안 44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게 됐다.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