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보고싶다’, 욕먹어도 성폭행 다룬 이유 있었네

[OSEN=표재민 기자] MBC 수목드라마 ‘보고싶다’가 극이 진행될수록 비난을 감수하고 성폭행 소재를 다룬 이유가 공감을 사고 있다.

‘보고싶다’는 어린시절 풋풋한 감정을 교류한 한정우(박유천 분)와 이수연(윤은혜 분)이 하나의 사건을 겪은 후 헤어졌다가 14년이 지난 다음에 다시 만나면서 숨바꼭질 같은 사랑을 하는 멜로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수연이 정우를 납치하려는 일당한테 성폭행을 당한 후 큰 상처를 받는 내용이 지난 14일 방송된 3회에서 그려진 후 소재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제작진은 논란을 어떻게든 피하기 위해 직접적인 묘사는 하지 않았지만 시청자들은 여중생이 성폭행을 당했다는 사실을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끔찍하다는 반응이 지배적이었다.


이후 지난 25일 방송된 4회는 성폭행범 강상득(박선우 분)이 딸이 성폭행을 당한 후 사망한 것으로 알고 있는 수연의 모친(송옥숙 분) 앞에서 뻔뻔하게 행동하며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또한 피해자인 수연이 14년이라는 시간이 흐른 후 상득과 마주친 후 소스라치게 놀라거나 낯선 남자와 가벼운 신체 접촉만으로도 악몽에 시달리는 모습은 아무리 시간이 흘러도 씻기 힘든 성폭행 피해자들의 상처를 고스란히 대변했다.

정우가 사랑했던 여자를 지켜주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14년이라는 시간을 힘들게 보낸 것도, 수연 모친이 딸을 잃은 슬픔을 딛고 정우에게 “산 사람은 살아야 한다”고 잊으라고 조언을 하는 것도 현실적으로 그려졌다.

때문에 극 초반 소재가 자극적이라고 지적했던 일부 시청자들의 목소리는 눈에 띄게 가라앉은 상태. 성폭행 피해자와 가족들의 상처를 조명하고 낮은 처벌 수위에 대한 문제를 지적한다는 점에서 이 드라마는 사회문제에 경종을 울리는 드라마로 평가받고 있다.

‘보고싶다’의 한 관계자는 최근 OSEN에 “‘보고싶다’는 정통멜로를 다루고자 하는 기획의도와 성폭행 피해자와 그 가족들의 상처를 짚음으로써 성폭행범에 대한 처벌 수위가 낮은 한국사회의 솜방망이 처벌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는 의미에서 제작됐다”면서 “초반 성폭행을 연상하게 하는 장면이 논란이 될 것을 예상하고 연출에 상당히 많은 신경을 썼다”고 밝혔다.

이어 이 관계자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성폭행 소재 자체가 논란이 된 것은 시청자들이 그만큼 받아들이기 어려운 소재였던 것 같다”면서 “향후 성폭행을 당한 수연과 주변인물들이 어떻게 상처를 극복하고 사람을 통해 구원받는지에 대한 이야기도 그려지게 되면 왜 이 드라마가 성폭행을 소재로 다뤘는지 더욱 공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jmpyo@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강남 “하루 아침에 인기.. 꿈 같아요” 강남은 요즘 매일 꿈만 같다. 정말 말 그대로 하루아침에 스타가 됐다. 여기저기서...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어벤져스2', 예고편 유출..서울 도심 나왔다

영화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이하 '어벤져스2')'의 예고편이 유출됐다.미국 연예매체 코믹무비는 지난 22일(이하 현지시각), "'어벤져스2'의...

한신 JS 우승시 경제 파급 효과 429억엔

한신 타이거즈의 일본 시리즈 우승이 미치는 경제 파급 효과는 어느 정도일까. 23일 일본 스포츠 전문지 인터넷판에 따르면 미야모토 가즈히로 간사이대...

호날두, UCL 통산 70호골...대기록 타이에 -1

'라이벌' 리오넬 메시(27, FC 바르셀로나)에게 자극을 받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29, 레알 마드리드)가 본인의 UCL 통산 70호...

스포츠 핫스타

‘3안타-4출루’ 최경철, 그라운드 지배한 상남자

그라운드를 지배하는 남자, 최경철(LG, 34)이다. 최경철이 공수에서 미친 듯한 활약을 펼치며 팀의 시리즈 2연승에 공헌했다.LG는 22일 오후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준PO) 2차전 NC와의 경기에서 NC를 4-2로 눌렀다. 주전 포수 최경철이 포스트시즌 활약을 멈추지 않았다. 이날 4타수 3안타를 때렸고...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나의 사랑' 신민아, 데뷔...

배우 신민아가 자신의 필모그래피 중 최고 흥행작을 새롭게 만들어냈다.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나의 사랑 나의 신부'(임찬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