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수원, 새 사령탑에 서정원 코치 선임...윤성효 사퇴





[OSEN=이두원 기자] 윤성효 감독이 사퇴한 수원 삼성의 새 사령탑에 서정원 현 수석코치가 선임됐다.

수원은 12일 이석명 단장에게 직접 사임 의사를 밝힌 윤성효 감독의 뜻을 존중하기로 했다고 밝히면서 서정원 수석코치를 감독으로 승격한다고 밝혔다. 서정원 코치와 3년 계약을 체결한 수원은 변화와 소통을 위한 최고의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서정원 신임 감독은 1999년부터 2004년까지 수원의 선수로 뛰며, K리그 우승 2회(99, 04), 아시아 클럽 챔피언십 우승 2회(01, 02) 등 12차례 우승을 이끈 수원의 대표적인 레전드다.

지난해 조광래 대표팀 감독 시절 수석코치를 맡다 올시즌 친정팀 수원으로 돌아와 수석코치로 윤성효 감독을 보좌했다. 서 감독은 U-20 국가대표팀,아시안게임 대표팀, 런던 올림픽 대표팀, 국가대표팀 코치를 역임하며 지도자 경험을 쌓아 왔다.

수원의 수석코치를 거쳐 제4대 사령탑으로 지휘봉을 잡게 된 서정원 감독은 “현역시절 열정과 사랑을 쏟았던 수원의 감독을 맡아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공격적인 축구와 재미난 경기내용을 선보여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nomad7981@osen.co.kr

<사진> 서정원 신임 감독(좌) 이석명 수원 단장(우). 수원 삼성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