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윤은혜,'아름다운 콜라병 몸매'



[OSEN= 곽영래 기자] 30일 오후 서울 여의도 MBC 사옥에서 열린 2012 MBC 연기대상에서 윤은혜가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연기대상은 한 해 동안 드라마에서 좋은 연기를 보여준 연기자들의 공로를 치하하는 축제로 꾸며진다. 지난해 부진을 면치 못했던 MBC 드라마는 올해 눈에 띄는 성과를 거뒀다.

'해를 품은 달'을 통해 스타로 발돋움한 김수현은 연기력과 스타성을 두루 갖춘 대세 배우로 평가 받고 있다. '더킹 투하츠' 이승기 역시 이 작품을 통해 성숙한 연기력을 보여줬고 '아랑사또전' 이준기는 공백을 깨고 발군의 연기력을 보여줬다. '닥터진' 김재중과 '보고싶다' 박유천은 아이돌스타 꼬리표를 완벽히 떼고 연기자로 인정 받은 한해였다.

'빛과 그림자' 안재욱은 14회 연장까지 장편 드라마를 안정적으로 이끈 수훈갑이다. '골든타임' 이선균은 이름값을 톡톡히 했고 조연급 배우였던 이성민의 연기는 방송 내내 호평이었다. '마의' 조승우는 첫 드라마 출연에도 불구하고 '역시 조승우'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닥터진' 이범수도 드라마에 힘을 실어주는 주요 역할을 소화했다.

한편, MBC 연기대상 MC는 '메이퀸'에서 활약한 김재원과 '빛과그림자' 손담비로 확정됐다. / young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