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원걸 선예, 웨딩드레스 보니..특이한 섹시





[OSEN=전선하 기자] 원더걸스 멤버 선예가 이른 나이에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선예는 26일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결혼식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역 아이돌 최초로 결혼하겠다는 마음을 먹었던 건 아닌데, 어쩌다 보니 이런 수식어를 갖게 됐다. 아이돌 출신 멤버들이 행복한 가정을 이룬 분들이 많은 만큼 나 또한 그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선예는 이날 5살 연상의 캐나다 교포 출신의 선교사 제임스 박과 결혼식을 올린다. 선예는 이와 관련해 “결혼은 앞으로의 삶에 있어서 시작점이자 목적이라고 생각한다. 어렸을 때는 무대에 대한 꿈을 품고 가수가 되기 위해 노력해 왔다. 그러다 시간이 지나면서 내 삶의 방향을 결정하게 됐고, 그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결혼이 시작점이 됐다”고 말했다.

선예는 제임스 박과 아이티 봉사활동에서 처음 인연을 맺은 뒤 연인으로 발전했고, 2년간의 열애 끝에 현직 아이돌 최초로 품절녀 대열에 합류했다.

이날 결혼식은 1,2부로 나뉘어 선예의 절친한 친구인 2AM 조권의 사회로 진행되며, 축가는 박진영을 비롯한 JYP 소속가수들이 맡았다. 주례는 선예가 출석하고 있는 교회의 목사가 맡아 예배형식으로 진행된다.

결혼식을 올린 후 선예와 제임스 박은 몰디브로 신혼여행을 떠나며, 신접살림은 신랑이 거주 중인 캐나다에 차린다.

sunha@osen.co.kr
<사진> 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정송이 기자 ouxou@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