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류현진, 개막은 불펜될수도', 구단 홈피 전망

[OSEN=이상학 기자] "류현진은 선발 다섯 자리를 두고 경쟁하는 선수 중 하나다".

LA다저스 돈 매팅리 감독이 류현진(26)의 보직에 대해 변함없이 보류했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 'MLB닷컴'은 지난 3일(한국시간) 매팅리 감독이 류현진에 대해 불펜으로 기용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매팅리 감독은 "류현진의 첫 선발 등판은 괜찮았다. 그는 여전히 선발 다섯 자리를 두고 경쟁하는 선수 중 하나이며 아무도 자리를 보장 받지 못한다. 류현진은 스스로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고, 우리는 이를 계속 지켜볼 것"이라고 밝혔다.

▲ 5선발 또는 불펜?


기사를 쓴 다저스 담당 켄 거닉 기자는 '클레이튼 커쇼, 잭 그레인키는 선발 두 자리를 보장받는다. 조쉬 베켓도 아마 3선발을 맡을 것이다. 채드 빌링슬리가 건강하다면 그 역시도 선발 로테이션에서 제외키 어렵다'며 '아마 류현진은 크리스 카푸아노, 테드 릴리, 애런 하랑과 5번째 선발 자리를 두고 경쟁하거나 불펜에서 시즌을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현재 기량이나 이름값으로 볼 때 커쇼와 그레인키에 이어 베켓의 3선발은 거의 확정적이다. 류현진으로서는 4~5선발을 다퉈야 한다. 그러나 선발 경쟁자가 만만치 않다. 빌링슬리·카푸아노·하랑·릴리 모두 메이저리그에서 두 자릿수 승수가 4시즌 이상 되는 검증된 베테랑들이다. 릴리를 제외한 나머지 3명은 지난해 10승 이상 올렸다. 아직 류현진은 메이저리그에 보여준 게 없는 신인이다.

더군다나 올해 팀 연봉이 2억1300만 달러에 달하는 다저스는 월드시리즈 우승을 목표로 하는 팀이다. 매팅리 감독도 3년 계약 마지막 해로 반드시 성적을 내야`한다. 류현진이 확실한 가능성을 보이지 않는 이상 검증된 자원들에게 눈길을 쏠릴 수밖에 없다. 류현진을 대체할 만한 선발 자원이 많다는 건 불펜으로 내려갈 가능성이 없다고 볼 수 없는 이유. 류현진으로서는 남은 시범경기에서 실력을 보여줘야 한다.

▲ 몸값으로 본 기회 보장은

하지만 허구연 MBC 야구 해설위원은 류현진의 불펜행 가능성을 낮게 보고 있다. 허 위원은 "다저스에서 류현진을 쓴 돈이 얼마인가. 그 정도 돈을 썼는데 선발로 쓰지 않을 수 없다. 메이저리그는 단장 야구다. 감독이 쓰고 싶지 않아도 단장의 뜻이 강하면 류현진을 선발로 쓸 것"이라고 낙관했다. 류현진의 몸값을 볼 때 그를 불펜으로 쓴다는 건 굉장한 낭비인 게 사실이다.

다저스는 류현진을 영입하기 위해 포스팅`금액으로 약 2537만 달러를 썼고, 6년간 기본 총액 3600만 달러의 장기 계약을 맺었다. 총액 6200만 달러에 달하는데 연평균 1000만 달러를 투자한 셈이다. 지난 겨울 7년간 1억4700만 달러로 역대 우완 투수 중 최고액에 계약한 그레인키와 함께 류현진 계약은 다저스의 주요 영입으로 분류됐다. 류현진이 실패한다면 프런트에도 타격이 있다.

연봉만 놓고 보면 류현진은 선발투수 8명 중 가장 적다. 그레인키(1900만)-베켓(1575만)-릴리(1200만)-커쇼(1100만)-빌링슬리(1100만)는 1100만 달러 이상 고액 연봉을 받고으며 하랑(700만)·카푸아노(600만)도 연봉만 보면 250만 달러 류현진의 두 배 이상이다. 그러나 릴리가 올해, 하랑·카푸아노가 내년 시즌을 마치면 FA 된다는 점에서 언제든 트레이드 카드로 포기할 수 있는 선수들이다.

waw@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미생' 김대명 "김대리 넘어서기…내 몫" 원작이 있는 드라마에 출연한다는 건 분명 부담스러운 일이다. 원작팬이 두터울 경우엔...

  • 성룡, "나는...

    중화권 대표 배우 성룡이 영화 현장에서 벌어진 사고에 애도를...

  • 애슐리 심슨, 결혼...

    팝가수 애슐리 심슨이 결혼 4개월 만에 임신한 것으로 전해졌다.미국...

  • 장백지, "전 남편...

    중화권 스타 장백지가 싱가포르로 이주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18일 중국...

  • [천일평의 야구장...

    타고투저 현상이 내년에 더 심해질 전망입니다.전반적으로 공격력이 투수력보다...

  • [기록으로 보는...

    올 시즌 프로야구의 가장 큰 화두는 ‘타고투저’였다. 타자들의 기술 향상,...

  • [천일평의 야구장...

    삼성 라이온즈는 이번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간판투수 배영수(33)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인터스텔러' 990만 돌파..기어코 천만 찍는다

할리우드 SF 영화 '인터스텔라'가 990만 관객 돌파를 이룬다.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인터스텔라'는 지난 10일...

‘결승골’ 기성용, “2연패 탈출로 자신감 얻었다”

시즌 3호골을 터트린 기성용(25, 스완지 시티)이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기성용은 20일 자정(이하 한국시간) 영국 요크셔주 킹스턴어폰헐의 킹스턴...

‘9팀 포스팅 부인’ 강정호 낙찰팀 미스터리

강정호(27, 넥센)의 포스팅시스템(비공개경쟁입찰) 절차가 마무리되고 있다. 금액도 나왔다. 그런데 입찰에서 승리했다는 팀은 아직 나타나지 않고 있다....

스포츠 핫스타

AFC, “손흥민, 젊고 다이나믹한 스트라이커”

아시아축구연맹(AFC)이 2015 호주 아시안컵에서 주목해야 할 젊은 선수 5인방 중 손흥민(22, 레버쿠젠)을 첫 손에 꼽았다. AFC는 20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5 호주 아시안컵에서 빛을 발할 '영건(Young Gun)' 5인방을 선정했다. 손흥민은 이 명단의 가장 처음에 이름을 올렸다. AFC는 “손흥민은 아시안컵에서 한국대표팀의 공격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국제시장' 황정민이 김윤진을...

혼자 영화를 보기는 참 오랜만이다. 점심시간을 막 지난 평일 한낮의 합정동 멀티플렉스는 추운 날씨만큼 스산했다. '국제시장' 개봉 이틀째인 지난 1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