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차승원-장진, 6년만에 의기투합..'하이힐'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차승원과 장진 감독이 6년 만에 의기투합한다.

6일 투자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이 영화 '하이힐'에서 주연 배우와 감독으로 호흡을 맞춘다고 알렸다.

'하이힐'은 강력계 형사로 변신한 차승원과 장진 감독 특유의 색깔이 어우러져 독특한 시너지를 일으킬 영화로 기대받고 있다.

차승원은 2011년 MBC 드라마 ‘최고의 사랑’의 폭발적인 인기로 아시아 전역에 명실상부한 한류스타로 자리 잡았다. 또 장진 감독은 ‘굿모닝 프레지던트’(2009) 의 연출뿐만이 아니라 방송 ‘SNL코리아’(2012)의 연출과 진행을 맡는 등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 왔다.

연극무대 데뷔작인 ‘나에게 불의 전차를’ 한일 양국 공연을 성공리에 마치고 잠시 휴식기를 가졌던 차승원이 3년 만에 스크린 컴백을 결정하게 된 데에는 장진 감독의 역할이 컸다는 전언이다.

장진 감독과 차승원은 전작 ‘박수칠 때 떠나라’(2005), ‘아들’(2007) 등을 통해 이미 호흡을 맞춘 바 있다.

한편 ‘하이힐’은 오는 4월 크랭크인 해 올 하반기 개봉을 목표로 한다.

nyc@osen.co.kr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