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옥정’ 한승연 “첫 연기도전 긴장되고 잠도 못 자”





[OSEN=전선하 기자] 걸그룹 카라 멤버 한승연이 ‘장옥정’을 통해 연기에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한승연은 11일 경기도 일산 SBS 탄현 제작센터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장옥정, 사랑에 살다’(이하 장옥정) 기자간담회에서 “첫 사극 도전인데 악역을 맡았다. 오늘이 첫 촬영이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한승연은 “나는 후반부에 본격적으로 모습을 드러내지만 오늘 첫 회에 잠깐 등장하는 장면을 촬영했다. ‘장옥정’에 들어오기로 결정한 순간부터 이 촬영을 매우 기다렸는데 사실 많이 어려웠다”며 아쉬워했다.

이어 “장옥정’에 출연하는 것에 고민이 많았고 잠을 못 자기도 했다. 하지만 시작한 만큼 보시는 분들이 편안하게 느낄 수 있도록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우리 작품에서는 기존과 달리 숙빈과 인현왕후가 악녀가 되는 데 이 같은 새로운 측면을 보는 것도 즐거울 것 같다. 선배님들 믿고 따라가겠다”며 의욕을 다졌다.

극중에서 한승연은 무수리 신분에서 빈을 거쳐 장차 영조를 낳는 최숙빈 캐릭터를 연기한다. 최숙빈은 기존 작품 속 모습과 달리 요부 캐릭터로 등장할 예정.

‘장옥정'은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던 장희빈의 패션디자이너로서의 모습에 초점을 맞추는 드라마로 현재 방영 중인 SBS 월화드라마 ‘야왕’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된다.

sunha@osen.c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