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천명' 송지효-김유빈, 이동욱의 두 여자..사연은?





[OSEN=윤가이 기자] KBS 새 수목특별기획 ‘천명:조선판 도망자 이야기’의 송지효와 아역 김유빈이 마주보며 미소를 주고받는 다정한 장면이 포착됐다.
 
극 중 내의관 의녀 홍다인 역할을 맡은 송지효는 의술에는 전혀 재능이 없으면서 한량처럼 부유하는 내의관 의원 최원(이동욱 분)과 늘 티격태격한다. 하지만 사진 속 그녀가 그런 최원의 딸 최랑(김유빈 분)에게 따뜻하고 다정한 미소를 지어주고 있어 그 사연에 대한 궁금증이 일고 있는 것.
 
공개된 사진 속에서 송지효는 온화한 눈빛으로 김유빈과 눈높이를 맞춰 미소 짓고 있으며, 김유빈은 새초롬한 표정으로 송지효를 올려다 보고 있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고 있다.
 
또한, ‘딸바보’ 최원(이동욱 분) 못지 않은 ‘아빠 바보’ 최랑은 얼굴도 마음씨도 곱디 고운 의녀 홍다인에게 매료, 서로 투닥거리는 홍다인과 최원 사이에서 사랑의 매개체가 될 것을 기대케 한다.
 
특히, 촬영 현장에서 송지효는 김유빈을 진짜 막내 동생처럼 살뜰히 챙겨주고 있으며, 김유빈 역시 송지효를 친언니처럼 따른다는 후문.
 
한편, ‘아이리스2’ 후속으로 안방극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몰아넣을 ‘천명:조선판 도망자 이야기’는 오는 4월 24일(수) 밤 10시 KBS 2TV를 통해 첫 방송된다.

issue@osen.co.kr
<사진> 드림이앤엠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