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구가의서' 이연희-최진혁, 눈물샘 자극 비극 멜로 '호평'

[OSEN=윤가이 기자] “신수 구월령과 서화의 슬픈 사랑은 그렇게 끝이 났으나, 여기 또 다시 새로운 전설이 시작되고 있었으니...”

‘구가의서’ 이연희와 최진혁이 가슴 시린 비극적인 사랑을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눈물바다로 만들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새 월화특별기획드라마 ‘구가의서’ 2회 분은 시청률 12.2%(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지난 1회 방송분보다 1.0%포인트 상승하는 놀라운 저력을 발휘하며 동시간대 1위로 등극하는 기염을 토했다. 감정을 극대화시키며 처연한 사랑을 그려낸 이연희와 최진혁의 폭발적인 연기력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던 셈이다.


이날 방송분에서는 인간 여인 윤서화(이연희)와 지리산 수호령 구월령(최진혁)의 가슴을 저미는 애절한 로맨스가 안타깝게 끝을 맺으며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단지 인간이 되어 윤서화와 평생을 함께 하고 싶었던 지리산의 신수 구월령은 구월령의 정체를 알고 난 후 충격에 빠진 윤서화의 배신으로 비통한 죽음에 맞으며 처절한 운명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극중 죽을 위험에 처해있던 윤서화를 살려준 구월령은 그녀와 사랑에 빠지게 됐고, 자신이 신수라는 것을 숨긴 채 둘 만의 혼인식을 치른 후 행복한 나날을 보냈다. 윤서화를 깊이 사랑하게 된 구월령은 인간이 되기 위해 소정법사를 찾아가 ‘구가의서’를 얻기 위한 방법을 물었고, 소정은 백일동안 세 가지 금기사항을 지키면 구가의서가 눈앞에 나타난다고 조언했다.

그러나 구월령이 인간될 수 있었던 열하루 전, 조관웅(이성재)이 급파한 담평준(조성하)과 토벌대들이 윤서화를 찾아냈고 구월령은 생명이 위태로운 윤서화를 지키기 위해 결국 금기사항을 어기고 신수의 모습을 드러내고 말았다. 이를 본 윤서화는 구월령이 신수로 변한 모습에 충격을 받고 두려운 나머지 토벌대를 찾아가게 됐던 것. 그리고 조관웅으로부터 남동생 윤정윤(이다윗)과 몸종 담이(김보미)가 죽었다는 사실을 듣게 된 윤서화는 구월령이 자신을 속였다는 생각에 토벌대에게 구월령의 은신처를 일러주기에 이르렀다.

구월령은 토벌대를 데리고 온 것이 너무도 사랑했던 윤서화라는 사실을 알고, 깊은 슬픔과 분노가 가득한 눈빛을 한 채 담평준의 칼에 죽임을 당했다. 구월령이 죽은 후 윤서화는 구월령의 진심어린 사랑을 되새겨보며 홀로 아이를 낳았고, 후회가 가득 담긴 눈물을 한없이 흘려냈다.

무엇보다 양반집 규수에서 관기로 내쳐지며 굴곡진 삶을 이어간 윤서화 역의 이연희와 수호령 구월령 역의 최진혁은 이뤄질 수 없는 사랑을 행복과 기쁨, 안타까움과 슬픔 등 다채로운 감정으로 표현해내며, 시청자들의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시청자들은 “이연희와 최진혁, 이 보석같은 두 사람이 제 마음에 자리잡았어요! 다음주도 본방사수!!”, “동화인지,,,영화인지,,,끝나고도 여운 때문에 자리에서 일어날 수 없었어요...이런 감동은 정말 처음입니다!!” “너무 가슴이 아파요. 서화와 월령의 사랑이 절 울게 만드네요”, “정말 좋은 드라마. 계속해서 흐르는 눈물을 멈출 수가 없었다...이연희, 최진혁...당신들은 정말 최고였다고 박수치고 싶다”며 두 사람의 연기에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한편 2회 방송 엔딩부분에서는 강기슭에서 풍류를 즐기던 박무솔(엄효섭)이 바구니에 떠내려 오던 아이를 발견하게 되는 장면이 담겨졌다. 갑자기 등장한 소정(김희원)이 복덩이라며 치켜세우는 모습을 통해 윤서화(이연희)가 홀로 출산한 구월령(최진혁)의 아이를 강으로 떠내려 보냈다는 것이 암시됐던 것. 그리고 이 아이에게 주위의 있던 양반들은 강 강자에 버려질 치, 마름 최가의 성을 따 ‘최강치’란 이름을 붙여줬다. 반인반수 최강치(이승기)의 등장과 함께 앞으로 펼쳐질 흥미진진한 스토리 전개를 예고했다.

issu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입력

    With Star

    보아 "마지막 20대, 알차게 보낼 거예요" 데뷔 15년 차. 인생의 절반을 연예인으로 살고 있는 보아는 아직 가수라는 수식어가...

    • [천일평의 야구장...

      SK 이만수(56) 감독의 팀 운영에 대한 논란이 최근 일어났습니다.이만수...

    • ‘첫 5경기 2승...

      “일단 첫 5경기를 통해 우리 팀이 어떤지 확인해 보겠다. 잘 되면 변화를...

    • [한국프로야구...

      포수가 심판(주심)을 골탕 먹이기 가장 좋은 방법은, 불온하게도 투수의 공을...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요코하마 감독, "J리그보다 K리그 일정이 더 힘들다"

    "J리그 일정보다 K리그 클래식 일정이 더 힘든 것이 아닌가하고 느꼈다."히구치 야스히로 요코하마 F. 마리노스(일본) 감독이 체력 저하로 어려움을 겪고...

    ‘예체능’ 미녀파이터 송가연, 주부 박지해에게 완패

    ‘우리동네 예체능’ 미녀파이터 송가연이 주부 박지해와의 겨루기 대결에서 완패했다.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에는 예체능...

    윤석민, 오는 19일 더럼전 등판 예정

    트리플A에서 첫 두 번의 등판을 마친 윤석민(28, 볼티모어)의 다음 등판 일정이 예고됐다. 19일 더럼 불스와의 경기에 등판한다.노포크는 19일 오전...

    스포츠 핫스타

    최경주, RBC헤리티지 2R 단독 선두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RBC헤리티지 2라운드가 폭우로 중단된 가운데 '코리안 탱크' 최경주(44, SK텔레콤)가 단독 선두로 껑충 도약했다.최경주는 1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튼헤드 하버타운 골프 링크스(파71, 7101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2개를 엮어 4언더파 67타를 쳤다.중간합계 5언더파 137타를 적어낸...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배두나-김새론, 칸이 다시...

    영화 '도희야'의 주연 배우들인 배두나, 김새론이 칸과 다시금 인연을 맺는다.이들의 새로운 모습과 조합이 기대되는 영화 '도희야'(정주리 감독)가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