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구가의서' 이연희-최진혁, 눈물샘 자극 비극 멜로 '호평'

[OSEN=윤가이 기자] “신수 구월령과 서화의 슬픈 사랑은 그렇게 끝이 났으나, 여기 또 다시 새로운 전설이 시작되고 있었으니...”

‘구가의서’ 이연희와 최진혁이 가슴 시린 비극적인 사랑을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눈물바다로 만들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새 월화특별기획드라마 ‘구가의서’ 2회 분은 시청률 12.2%(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지난 1회 방송분보다 1.0%포인트 상승하는 놀라운 저력을 발휘하며 동시간대 1위로 등극하는 기염을 토했다. 감정을 극대화시키며 처연한 사랑을 그려낸 이연희와 최진혁의 폭발적인 연기력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던 셈이다.


이날 방송분에서는 인간 여인 윤서화(이연희)와 지리산 수호령 구월령(최진혁)의 가슴을 저미는 애절한 로맨스가 안타깝게 끝을 맺으며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단지 인간이 되어 윤서화와 평생을 함께 하고 싶었던 지리산의 신수 구월령은 구월령의 정체를 알고 난 후 충격에 빠진 윤서화의 배신으로 비통한 죽음에 맞으며 처절한 운명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극중 죽을 위험에 처해있던 윤서화를 살려준 구월령은 그녀와 사랑에 빠지게 됐고, 자신이 신수라는 것을 숨긴 채 둘 만의 혼인식을 치른 후 행복한 나날을 보냈다. 윤서화를 깊이 사랑하게 된 구월령은 인간이 되기 위해 소정법사를 찾아가 ‘구가의서’를 얻기 위한 방법을 물었고, 소정은 백일동안 세 가지 금기사항을 지키면 구가의서가 눈앞에 나타난다고 조언했다.

그러나 구월령이 인간될 수 있었던 열하루 전, 조관웅(이성재)이 급파한 담평준(조성하)과 토벌대들이 윤서화를 찾아냈고 구월령은 생명이 위태로운 윤서화를 지키기 위해 결국 금기사항을 어기고 신수의 모습을 드러내고 말았다. 이를 본 윤서화는 구월령이 신수로 변한 모습에 충격을 받고 두려운 나머지 토벌대를 찾아가게 됐던 것. 그리고 조관웅으로부터 남동생 윤정윤(이다윗)과 몸종 담이(김보미)가 죽었다는 사실을 듣게 된 윤서화는 구월령이 자신을 속였다는 생각에 토벌대에게 구월령의 은신처를 일러주기에 이르렀다.

구월령은 토벌대를 데리고 온 것이 너무도 사랑했던 윤서화라는 사실을 알고, 깊은 슬픔과 분노가 가득한 눈빛을 한 채 담평준의 칼에 죽임을 당했다. 구월령이 죽은 후 윤서화는 구월령의 진심어린 사랑을 되새겨보며 홀로 아이를 낳았고, 후회가 가득 담긴 눈물을 한없이 흘려냈다.

무엇보다 양반집 규수에서 관기로 내쳐지며 굴곡진 삶을 이어간 윤서화 역의 이연희와 수호령 구월령 역의 최진혁은 이뤄질 수 없는 사랑을 행복과 기쁨, 안타까움과 슬픔 등 다채로운 감정으로 표현해내며, 시청자들의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시청자들은 “이연희와 최진혁, 이 보석같은 두 사람이 제 마음에 자리잡았어요! 다음주도 본방사수!!”, “동화인지,,,영화인지,,,끝나고도 여운 때문에 자리에서 일어날 수 없었어요...이런 감동은 정말 처음입니다!!” “너무 가슴이 아파요. 서화와 월령의 사랑이 절 울게 만드네요”, “정말 좋은 드라마. 계속해서 흐르는 눈물을 멈출 수가 없었다...이연희, 최진혁...당신들은 정말 최고였다고 박수치고 싶다”며 두 사람의 연기에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한편 2회 방송 엔딩부분에서는 강기슭에서 풍류를 즐기던 박무솔(엄효섭)이 바구니에 떠내려 오던 아이를 발견하게 되는 장면이 담겨졌다. 갑자기 등장한 소정(김희원)이 복덩이라며 치켜세우는 모습을 통해 윤서화(이연희)가 홀로 출산한 구월령(최진혁)의 아이를 강으로 떠내려 보냈다는 것이 암시됐던 것. 그리고 이 아이에게 주위의 있던 양반들은 강 강자에 버려질 치, 마름 최가의 성을 따 ‘최강치’란 이름을 붙여줬다. 반인반수 최강치(이승기)의 등장과 함께 앞으로 펼쳐질 흥미진진한 스토리 전개를 예고했다.

issu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강남 “하루 아침에 인기.. 꿈 같아요” 강남은 요즘 매일 꿈만 같다. 정말 말 그대로 하루아침에 스타가 됐다. 여기저기서...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개코, 더블타이틀곡 ‘장미꽃’ 포함 총 11곡 ‘방송 부적격’

힙합듀오 다이나믹듀오 멤버 개코의 솔로 앨범 수록곡 총 11곡이 KBS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22일 KBS 가요심의에 따르면 개코의 솔로 앨범...

손흥민, 분데스리가 '이주의 골' 1위 선정

슈투트가르트전서 환상 중거리포를 작렬한 손흥민(22, 레버쿠젠)이 독일 분데스리가 이주의 골에 뽑혔다.분데스리가는 지난 21일(이하 한국시간)...

ML 전문가, "강정호, 풀타임시 타율 .220-10홈런"

메이저리그 진출을 희망하는 '대형 유격수' 강정호(27·넥센)가 미국 일간지 월스트리트저널(WSJ)에 소개됐다. 그러나 내용은 대부분 혹평으로 근거가 없지...

스포츠 핫스타

‘향 피우고 문 활짝’ 김경문, 마음을 다스리는 法

누구나 큰 무대를 앞두고 마음을 다스리는 저 마다의 방법이 있다. 한 점차로 승장과 패장이 갈리는 냉혹한 승부 속 프로야구에서도 ‘마음 다스리기’는 여전히 유효하다. 김경문 NC 감독은 향을 피우고 문을 활짝 여는 ‘의식’을 아침마다 한다.김 감독은 지난 9월 6일 마산 KIA전을 통해 역대 8번째 감독 1,200경기를 달성했다. 10년 넘게 감독 생활을 하며 풍부한...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나의 사랑' 신민아, 데뷔...

배우 신민아가 자신의 필모그래피 중 최고 흥행작을 새롭게 만들어냈다.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나의 사랑 나의 신부'(임찬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