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년 반만의 한국행' 안현수, "계주에서 메달 목표"

[OSEN=인천국제공항, 김희선 기자] "계주에서 메달을 따는 것이 목표, 개인전에서도 메달 하나는 따고 싶다".

이제는 '빅토르 안'이라는 이름이 더 익숙해진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8)가 1년 반만에 한국에 돌아왔다. 1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안현수는 약 일주일 간의 짧은 휴가를 만끽하고 21일 러시아로 돌아갈 예정이다.

러시아 국적으로 귀화를 선택한 후 더 이상 태극마크를 달고 뛰는 그를 볼 수는 없지만 안현수는 여전히 빙판 위에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하지만 안현수 본인은 여전히 겸손했다. 안현수는 자신을 맞이한 수많은 취재진을 보고 "이렇게 많이들 나오실 줄 몰랐다"며 놀란 기색을 감추지 않았다.


안현수는 "시즌이 끝나고 들어올 기회가 있었다. 하지만 너무 짧아 왔다갔다하기 어려웠다. 러시아에서 처리할 일도 있었고 치료도 받느라 거의 1년 반만에 한국을 찾은 것 같다"고 한국에 들어온 소감을 전했다.

러시아 귀화는 쉽지 않은 결정이었다. 자신이 나고 자란 땅을 버리고 다른 나라의 국적을 얻는 일이 누구인들 쉬웠으랴. "나 자신은 크게 바뀌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하지만 주위 시선이나 반응이 부담스러웠던 것도 사실"이라고 털어놓은 안현수는 "내가 선택한 길인만큼 받아들이기 위해 노력했다"고 '빅토르 안'으로서의 삶을 자기긍정했다.

러시아 빙상연맹도 안현수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안현수의 아버지인 안기원씨는 "이번에 모스크바시에서 아파트를 한 채 내어주기로 했다더라"며 반가움을 표시했다. 자국에서 동계올림픽을 개최하는 러시아가 안현수에 거는 기대가 그만큼 크다는 이야기다. 안현수 역시 "러시아는 환경적인 부분이 잘 갖춰져있다. 올림픽 때문일 수도 있겠지만 훈련환경은 물론 선수들이 마음 편하게 훈련할 수 있도록 지원도 잘 되고 있다"며 만족감을 보였다.

그만큼 자신을 믿고 영입해준 러시아에 실력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도 크다. 안현수는 지난 3월 헝가리에서 열린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500m 결선에서 중국의 량원하오에 이어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2007년 밀라노 세계선수권대회 이후 6년 만에 다시 선 시상대였다.

그 때의 소감에 대해 안현수는 "나 나름대로 욕심이 있었다. 오랜만의 세계선수권대회였고, 러시아에 실력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도 있었다"며 "만족스러운 경기였다고는 생각하지 않지만 준비 과정에서 500m가 전보다 좋아진 것 같다. (올림픽)계주에서 메달을 따는 것이 목표인만큼 잘 준비하겠다. 개인전에서도 메달 하나는 따고 싶다"고 소치동계올림픽을 앞둔 각오를 전했다.

costball@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운널사’ 왕지원 “외로웠던 시간…첫사랑 같은 작품” 국립발레단 출신에 1급 공무원인 아버지. 배우 왕지원을 이야기할 때 빠지지 않는...

  • 영원한 원더스 정신,...

    국내 최초의 독립 야구단인 고양 원더스가 아쉽게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 뿌리 깊은 카르텔,...

    한국프로야구의 새 장을 열 수 있었던 참신한 시도는 결국 물거품으로...

  • [박승현의...

    “야시엘 푸이그에게 올스타전 홈런 더비 출장이 영향을 미쳤다고...

  • [서정환의 사자후]...

    과연 미국농구는 얼마나 압도적이었을까. 마이크 슈셉스키(67) 감독이...

  • [이균재의...

    이동국(35, 전북)의 이동국에 의한 이동국을 위한 날이었다. 5956일을...

  • [인터뷰+] '사격...

    "단체전서 피해주지 말야아한다고 생각하고 있어요."김청용(17, 흥덕고)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기성용, EPL 랭킹 29위...전체 1위는 코스타

기성용(25, 스완지 시티)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랭킹 29위에 이름을 올렸다.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선수 랭킹에서 순위를 지속적으로 끌어 올리던 기성용이...

MLB.com, "커쇼, 역대 투수 MVP 중에도 3위"

LA 다저스 클레이튼 커쇼(26)가 사이영상은 물론 MVP 수상도 유력시되고 있다. 이제 더 이상 의심의 여지없이 MVP 등극이 당연시되는 분위기가...

김태우 "HOT 재결합 위해 문희준-강타 설득"

가수 김태우가 HOT의 재결합을 위해 힘쓴 사연을 털어놨다.   김태우는 1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에서...

스포츠 핫스타

英 언론 “기성용, 떠오르는 아시안 스타”

영국 언론이 기성용(25, 스완지 시티)을 떠오르는 ‘아시안 스타’로 지목했다. 영국 축구전문매체 ‘백페이지 풋볼’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스완지 시티 돌풍의 비결로 기성용의 맹활약을 꼽았다. 아울러 기성용을 프리미어리그에서 가장 촉망받는 아시안 스타로 소개했다. 이 매체는 “기성용은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4명의 아시아 선수 중 의심의 여지 없이 가장 뛰어나다”고...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비긴 어게인', 오늘 200만...

영화 '비긴 어게인'(존 카니 감독)이 이르면 오늘(17일) 200만 관객을 돌파할 예정이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비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