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내연모'EP "시청률 부진, 기획이 문제 메이킹 만족스럽다"

[OSEN=전선하 기자]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이 시청률 부진에 시달리는 것과 관련해 SBS 김영섭 EP가 “기획에 문제가 있던 것 같다”고 요인을 짚었다.

김 EP는 16일 경기도 일산 SBS 제작센터에서 열린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이하 내연모, 극본 권기영, 연출 손정현) 기자간담회에서 “한 주에 방송이 한 번 나가니까 존재감이 미약했다. 편성에 아쉬움이 있다”며 이에 대해 말했다.

'내연모'는 이응준 작가의 동명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정치적 색깔이 완전히 다른 두 국회의원이 여야(與野)와 전국민의 감시 속에 벌이는 짜릿한 비밀연애 이야기를 담는 로맨틱 코미디물. 연애와 닮은 정치를 소재로 한다는 점과, 신하균, 박희순 등의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았으나 3회가 방송된 현재 내리 꼴찌 시청률을 기록 중이다.


특히 ‘내연모’는 첫 방송을 시작한 주에 통상 2회 방송을 하는 일반적인 편성 패턴과 달리 한 회 방송으로 스타트를 끊었고, 이는 시청률 부진의 이유로 꼽히기도 했다. 김 EP는 “첫주에 1,2회 연속 방송했으면 싶었는데 ‘그겨울’ 때 연속 방송을 하면서 이야기가 많았고 그러다 보니 성사되지 못했다”며 “편성에 아쉬움이 있다”고 덧붙였다.

김 EP는 또 정치 이야기가 아직 시청자 사이에서 받아들여지지 않는 것 같다는 생각도 밝혔다. 그는 “정치와 종교 소재는 아직 민감한 것 같다”며 “진보든 보수든 간에 ‘내연모’는 이상적인 정치를 찾아가는 과정에 대한 이야기인데 일부에게는 욕을 먹기도, 또 지지를 받기도 한다”고 말했다.

김 EP는 민감한 소재와 불리한 편성이 아쉽지만, 작품의 만듦새에 대해서는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기획 면에 문제 있다지만 메이킹 하는 스태프나 연기자들은 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많은 사람들의 지지는 못 받을지 모르지만 어느 정도 지지를 받는 것에 대해서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 드라마를 하는데 있어 같은 이야기만 할 수는 없는 거고, 이런 이야기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출연을 결정해 준 건 배우들의 용기있는 선택이다. 배우들에게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EP는 또 시청률이 부진하지만 이를 타계하기 위해 멜로 라인을 강화한다거나 하는 극약처방 대신 기존 기획을 유지할 뜻 역시 밝혔다.

sunha@osen.o.kr

<사진> SBS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손담비, 어머나? 의외다..이 배우 ‘미쳤어’, ‘토요일 밤에’ 등의 곡을 연속 히트 시키며 가요계 복고 열풍을 이끌던...

  • [서정환의 사자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의 영광과 감동은 벌써 과거지사가 된 것일까. 지난...

  • "유행 넘어...

    이제 여성의 운동은 유행이 아니라 변화의 흐름이다. 일상 속에 스포츠가...

  • [우충원의 유구다언]...

    2015년 K리그 챌린지에 참가하는 서울 이랜드 FC가 적극적인 행보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MLB 내년 최저 연봉 5억 6200만원

메이저리그 최저 연봉이 내년에는 50만 7,500달러로 인상된다고 ESPN이 27일(이하 한국시간)AP 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올 해는 메이저리그 최저...

장예원 측, 박태환과 열애설 부인 "친한 오빠 동생"

SBS 아나운서 장예원과 수영선수 박태환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장예원 측이 이를 부인했다.SBS 관계자는 27일 오전 OSEN과 통화에서 "장예원에게...

레버쿠젠, AS 모나코에 뼈아픈 1-0 패... 손흥민 선발

레버쿠젠이 압도적인 경기 운영에도 불구하고 AS 모나코에 승리를 내주고 말았다. 레버쿠젠은 27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베이 아레나에서 열린...

스포츠 핫스타

‘시장 향한’ 박경수, 무모한 도전 아니다

내야수 박경수(30)가 FA 시장에 나섰다.   LG 트윈스는 지난 26일 오후 박경수(30)와 전소속구단 우선협상이 결렬됐다고 발표했다. 박경수와 협상 테이블에 앉았던 송구홍 운영팀장은 26일 오후 OSEN과 전화통화에서 “경수가 시장에 나가서 평가받고 싶다고 했다. 우리가 제시한 계약과 경수가 원하는 계약규모의 차이가 크지는 않았다. 그래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보아 "연애 보다는 일…대시 못...

가수 활동과 배우 활동을 병행하며 누구보다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보아가 연애관에 대해 언급했다.보아는 25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