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내연모'EP "시청률 부진, 기획이 문제 메이킹 만족스럽다"

[OSEN=전선하 기자]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이 시청률 부진에 시달리는 것과 관련해 SBS 김영섭 EP가 “기획에 문제가 있던 것 같다”고 요인을 짚었다.

김 EP는 16일 경기도 일산 SBS 제작센터에서 열린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이하 내연모, 극본 권기영, 연출 손정현) 기자간담회에서 “한 주에 방송이 한 번 나가니까 존재감이 미약했다. 편성에 아쉬움이 있다”며 이에 대해 말했다.


'내연모'는 이응준 작가의 동명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정치적 색깔이 완전히 다른 두 국회의원이 여야(與野)와 전국민의 감시 속에 벌이는 짜릿한 비밀연애 이야기를 담는 로맨틱 코미디물. 연애와 닮은 정치를 소재로 한다는 점과, 신하균, 박희순 등의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았으나 3회가 방송된 현재 내리 꼴찌 시청률을 기록 중이다.

특히 ‘내연모’는 첫 방송을 시작한 주에 통상 2회 방송을 하는 일반적인 편성 패턴과 달리 한 회 방송으로 스타트를 끊었고, 이는 시청률 부진의 이유로 꼽히기도 했다. 김 EP는 “첫주에 1,2회 연속 방송했으면 싶었는데 ‘그겨울’ 때 연속 방송을 하면서 이야기가 많았고 그러다 보니 성사되지 못했다”며 “편성에 아쉬움이 있다”고 덧붙였다.

김 EP는 또 정치 이야기가 아직 시청자 사이에서 받아들여지지 않는 것 같다는 생각도 밝혔다. 그는 “정치와 종교 소재는 아직 민감한 것 같다”며 “진보든 보수든 간에 ‘내연모’는 이상적인 정치를 찾아가는 과정에 대한 이야기인데 일부에게는 욕을 먹기도, 또 지지를 받기도 한다”고 말했다.

김 EP는 민감한 소재와 불리한 편성이 아쉽지만, 작품의 만듦새에 대해서는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기획 면에 문제 있다지만 메이킹 하는 스태프나 연기자들은 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많은 사람들의 지지는 못 받을지 모르지만 어느 정도 지지를 받는 것에 대해서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 드라마를 하는데 있어 같은 이야기만 할 수는 없는 거고, 이런 이야기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출연을 결정해 준 건 배우들의 용기있는 선택이다. 배우들에게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EP는 또 시청률이 부진하지만 이를 타계하기 위해 멜로 라인을 강화한다거나 하는 극약처방 대신 기존 기획을 유지할 뜻 역시 밝혔다.

sunha@osen.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임지연 "'상류사회', 영화와 이질감 느낄까봐 오버 연기" 배우 임지연(25)은 쾌활했다. 스스로 ‘상류사회’ 이지이가 실제 모습이라고 말할...

  • [Oh!llywood]...

    할리우드 유명 제작사 라이온스게이트가 일본 애니메이션 '나루토'의 실사화를...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 피트가 미얀마 로힝야족을 위해 도움을...

  • [Oh!llywood]...

    NBC 유명 드라마 '로 앤 오더(LAW AND ORDER)' 감독 제이스...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박인비 커리어 그랜드슬램 위업…브리티시 오픈 3수만에 LPGA 7번째 대기록

박인비(27, KB금융그룹)가 마침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커리어 그랜드슬램’ 의 위업을 달성했다. LPGA 사상 7번째, 한국 선수 최초, 아시아...

'MI5' 200만 VS '암살' 155만, 8월 첫 주말 '쌍끌이'

'MI5'와 '암살'이 열대야에 빠진 8월 첫 주말 흥행 쌍끌이로 열기를 더하고 있다. '암살'은 열심히 쫓아가고, '미션임파서블:로그네이션'는 부지런히...

추신수, 1안타 1볼넷…5G 연속안타

하루 결장 뒤 다시 출전한 추신수(33, 텍사스 레인저스)가 안타 포함 두 번 출루하며 팀 승리에 기여헀다.추신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스포츠 핫스타

美 CBS, "강정호의 폭주, NL ROY 유력 후보"

내셔널리그 올해의 신인 레이스가 판도가 바뀌고 있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28)가 연일 강력한 신인왕 후보로 존재감을 높이고 있다. 미국 'CBS스포츠'는 3일(이하 한국시간) 2015년 메이저리그 후반기 초반 일어나고 있는 10가지 눈에 띄는 현상을 꼽았는데 그 중 4번째로 강정호의 활약을 선정했다. '강정호의 폭주, 신인왕 레이스 유력 후보'라는...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무비톡톡]'MI5' 개봉...

'톰 아저씨' 톰 크루즈 아니면 누가 '미션 임파서블' 에단 호크를 연기할까. 대표적인 친한파 할리우드 톱스타 톰 크루즈의 내한으로 국내에서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