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내연모'EP "시청률 부진, 기획이 문제 메이킹 만족스럽다"

[OSEN=전선하 기자]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이 시청률 부진에 시달리는 것과 관련해 SBS 김영섭 EP가 “기획에 문제가 있던 것 같다”고 요인을 짚었다.

김 EP는 16일 경기도 일산 SBS 제작센터에서 열린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이하 내연모, 극본 권기영, 연출 손정현) 기자간담회에서 “한 주에 방송이 한 번 나가니까 존재감이 미약했다. 편성에 아쉬움이 있다”며 이에 대해 말했다.

'내연모'는 이응준 작가의 동명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정치적 색깔이 완전히 다른 두 국회의원이 여야(與野)와 전국민의 감시 속에 벌이는 짜릿한 비밀연애 이야기를 담는 로맨틱 코미디물. 연애와 닮은 정치를 소재로 한다는 점과, 신하균, 박희순 등의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았으나 3회가 방송된 현재 내리 꼴찌 시청률을 기록 중이다.


특히 ‘내연모’는 첫 방송을 시작한 주에 통상 2회 방송을 하는 일반적인 편성 패턴과 달리 한 회 방송으로 스타트를 끊었고, 이는 시청률 부진의 이유로 꼽히기도 했다. 김 EP는 “첫주에 1,2회 연속 방송했으면 싶었는데 ‘그겨울’ 때 연속 방송을 하면서 이야기가 많았고 그러다 보니 성사되지 못했다”며 “편성에 아쉬움이 있다”고 덧붙였다.

김 EP는 또 정치 이야기가 아직 시청자 사이에서 받아들여지지 않는 것 같다는 생각도 밝혔다. 그는 “정치와 종교 소재는 아직 민감한 것 같다”며 “진보든 보수든 간에 ‘내연모’는 이상적인 정치를 찾아가는 과정에 대한 이야기인데 일부에게는 욕을 먹기도, 또 지지를 받기도 한다”고 말했다.

김 EP는 민감한 소재와 불리한 편성이 아쉽지만, 작품의 만듦새에 대해서는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기획 면에 문제 있다지만 메이킹 하는 스태프나 연기자들은 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많은 사람들의 지지는 못 받을지 모르지만 어느 정도 지지를 받는 것에 대해서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 드라마를 하는데 있어 같은 이야기만 할 수는 없는 거고, 이런 이야기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출연을 결정해 준 건 배우들의 용기있는 선택이다. 배우들에게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EP는 또 시청률이 부진하지만 이를 타계하기 위해 멜로 라인을 강화한다거나 하는 극약처방 대신 기존 기획을 유지할 뜻 역시 밝혔다.

sunha@osen.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군도' 홍일점 윤지혜, "신인? 새롭게 태어난 기분" 요즘 가장 부러운 여배우로 꼽히는 이가 있다. 배우 윤지혜다. 영화 '군도:민란의...

  • [천일평의 야구장...

    이상한 한국형 비디오 판독 규정 때문에 심판의 오심이 그대로 인정되는 사태가...

  • '30초룰 무용론?'...

    비디오 판독으로 판정을 번복하는 심판 합의판정제가 후반기 시작과 함께...

  • [박승현의 ML통신]...

    23일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구자철-박주호 활약' 마인츠, UEL 3차 예선 1차전 1-0 승리

구자철(25)과 박주호(27)가 활약한 마인츠가 유로파리그를 향해 발걸음을 재촉했다.마인츠는 1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독일 마인츠 코파스 아레나에서 열린...

이영은 "9월 27일 결혼, 예비 신랑은 자상한 사람"

배우 이영은이 오는 9월 27일 웨딩마치를 올리고 제 2의 인생을 시작한다.이영은은 지난 해부터 두 살 연상의 회사원과 교제를 해 오다 양가의 허락을 받고...

NYY-BOS, 21세기 첫 트레이드

앙숙 관계인 뉴욕 양키스와 보스턴 레드삭스가 21세기 들어 첫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스티븐 드류(31)가 양키스로 간다.ESPN은 1일(이하 한국시간)...

스포츠 핫스타

투수영입 없는 매팅리, "다저스 선발 3인은...

LA 다저스 돈 매팅리 감독이 클레이튼 커쇼-잭 그레인키-류현진으로 이어지는 현재 팀의 1~3 선발에 대해 여전한 신뢰를 표했다.메이저리그 논 웨이버 트레이드 마감시한인 1일(이하 한국시간) 블록버스터급 딜이 이뤄진 트레이드 시장에서 다저스만 조용했던 가운데 나온 발언이다.이날 트레이드 마감일 상황과 관련, “아주 흥미로운 날이었다”고 발언을 시작한 매팅리 감독은 이번...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두근두근 내인생', 송혜교 표...

배우 송혜교가 처음으로 엄마 연기에 도전한다. 송혜교 표 모성애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송혜교는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