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안현수, 러시아 배려 속에 소치 준비에 '집중'

[OSEN=인천국제공항, 김희선 기자] 짧은 휴가를 만끽한 '빅토르 안' 안현수(28)가 2014 소치 동계올림픽을 향해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안현수는 24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러시아 모스크바로 출국했다. 2011년 러시아 국적을 취득한 이후 공식적으로 한국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 간간히 한국을 들릴 기회는 있었지만 이번처럼 정식으로 휴가를 받아 한국을 찾은 적은 없었다.

안현수는 열흘 간의 휴가 기간 동안 집에서 휴식을 취하며 부상당한 발목 회복에 집중했다. 스케이트 구두를 새로 교체하고 선배들과 친구들을 만나며 알찬 시간을 보낸 안현수는 "오래 쉬다보니 오히려 운동을 얼른 시작하고 싶더라"며 웃었다. 발목 부상을 당한 상태에서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 안현수는 러시아 국가대표 선발전도 모두 소화하지 않아 충분한 재충전의 시간을 가졌다.


통상적으로 2~3차례에 걸쳐 치러지는 러시아 국가대표 선발전은 3월과 9월, 12월에 각각 열리며, 보통 12월 선발전의 비중이 가장 높다. 하지만 2014 소치동계올림픽을 앞둔 올 시즌에는 9월 선발전 단 한 차례로 대표팀을 결정할 가능성이 높게 점쳐지고 있다. 이 때문에 러시아 측에서 부상을 안고 있는 안현수가 무리하게 선발전에 나서는 것을 극구 만류한 것.

안현수를 위한 러시아의 배려는 이뿐만이 아니다. 안현수의 아버지인 안기원씨는 "이번에 모스크바시에서 아파트를 한 채 내어주기로 했다더라"고 전했다. 안현수가 러시아에서 편하게 지낼 수 있도록 거처를 마련해주는 것은 물론 한국과 많이 다른 음식문화 탓에 어려움을 겪은 안현수를 위해 한식당을 수소문해 음식을 배달시키는 등 배려와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이처럼 러시아가 안현수에게 거는 기대는 무척이나 크다. 러시아는 자국에서 개최하는 2014 소치동계올림픽의 선전을 위해 안현수가 '쇼트트랙 황제'로 돌아올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안현수는 "배려에 감사하면서도 부담이 되는 부분이 있다. 하지만 이렇게 부담을 가질 수 있을 때가 좋은 것 같다. 이런 부담이 있어야 더 잘할 수 있지 않겠나"며 자신에게 거는 러시아의 기대에 부응하고 싶다는 각오를 전했다.

안현수는 2014 소치동계올림픽에 맞춰 체력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경기감각은 충분히 올라온 것 같고 남은 대회가 많으니 크게 걱정하지 않는다. 마지막 2~3바퀴 남은 상황에서 체력에 부담을 느끼는 경우가 많았다. 그 부분을 보완해야할 것"이라며 여름 체력훈련에 집중하겠다고 밝힌 안현수는 "1500m가 첫 종목이다보니 스타트를 잘 끊어서 잘하고 싶다. 전 종목에서 결승에 올라가는 것이 목표"라고 올림픽을 앞둔 각오를 전했다.

안현수는 지난 3월 헝가리에서 열린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500m 결선에서 중국의 량원하오에 이어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2007년 밀라노 세계선수권대회 이후 6년 만에 다시 선 시상대였다. 부활의 신호탄을 쏜 안현수가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보여줄 모습이 궁금해진다.

costball@osen.co.kr

<사진> 인천=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강하늘 "'겁탈씬, 많이 힘들어..돌아가는 길에 소주" 배우 강하늘이 영화 '순수의 시대'로 수위 높은 겁탈씬과 나체...

  • 달라 보이는 LG...

    23일(이하 한국시간) 애리조나 글렌데일 LA 다저스 스포츠 콤플렉스. LG...

  • 김성근 한화 감독...

    김성근(73) 감독은 지난 해 10월 25일 한화 이글스 사령탑으로 계약금...

  • 서건창, 간절함이...

    ‘새는 알에서 나오려고 투쟁한다. 알은 세계이다. 태어나려는 자는 하나의...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2G 연속 장타' 강정호, 2타수 1안타…팀은 패배(종합)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28)가 시범경기에서 2경기 연속 장타를 날렸다.강정호는 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브랜든턴의 맥케니 필드에서 열린...

윤석민, 친정 KIA 복귀...4년 90억원 FA 최고액 대우

볼티모어 오리올스 소속 투수 윤석민(28)이 친정 KIA에 전격 복귀했다. KIA 타이거즈는 투수 윤석민과 4년 총액 90억 원의 초특급 FA 대우로 계약을...

키썸&San; E&태완 '슈퍼스타', MC몽 누르고 '1위'

엠넷 '언프리티 랩스타'에서 공개된  키썸&San; E&태완의 '슈퍼스타'가 각종 음원차트 1위를 기록 중이다.6일 오전 7시 기준, '슈퍼스타'는 지니,...

스포츠 핫스타

허영택 KIA 단장 "윤석민 무조건 데려오려고 했다"

"무조건 데려오려고 했다"볼티모어 오리올스 소속 우완투수 윤석민이 친정 KIA에 전격 복귀했다. KIA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윤석민과 4년 90억원의 조건으로 입단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2014년 2월 FA 자격으로 미국으로 건너간지 1년만에 친정에 복귀했다. 윤석민의 복귀는 구단이 지난 1년 동안 정성을 들여 성사시킨 것이다. KIA는 미국으로 건너갈...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장수상회' 윤여정, 꽃보다...

배우 윤여정이 사랑스러운 여인으로 분한다. 윤여정은 영화 '장수상회'(감독 강제규, 제작 빅픽쳐)에서 70세 연애 초보 성칠(박근형)의 마음을 뒤흔든 꽃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