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주원, 대만 첫 방문에 환영 인파 가득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주원이 신세대 한류 스타로 등극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주원이 지난 17일 오전 대만을 첫 방문한 가운데, 타이페이 공항에는 현지 취재진과 어마어마한 대만팬 환영 인파가 몰렸다. 이번 대만 방문은 현지 팬 미팅과 프로모션을 하기 위한 일환으로 이뤄졌다.
주원의 소속사 심엔터테인먼트 측은 "주원은 18일 대만에서 팬 미팅을 열렸으며 이날 행사에는 대만 팬뿐만 아니라 태국, 일본, 중국 등의 팬들까지 참석하는 대성황을 이뤘다. 주원은 팬들과 근황 얘기, 즉석 게임 등으로 2시간 동안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한 팬미팅자리에서 주원이 직접부른 노래실력에 매료돼 엄청난 환호를 보냈다"라고 전했다.
대만의 행사 관계자는 "주원이야말로 중화권에서 원하는 외모.연기.노래실력 까지 두루갖춘 최고의 한류스타가 될 가능성이 크다"라며 평했고, 대만 현지 취재진들 역시 예비한류 스타 주원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주원은 "대만에 처음 방문했는데 너무 많은 분이 환영을 해줘서 고맙고 감동을 받았다. 다음에 또 찾아 뵙겠다. 큰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현재 KBS2 TV 국민 예능 프로그램인 '1박 2일'에 출연하고 있는 주원은 새 영화 '온리 유'에서 최고의 프로파일러 경찰 역을 맡아 절대미모의 빈집털이범 김아중과 사랑에 빠지게 되는 연기 호흡을 펼칠 계획이다.
nyc@osen.co.kr
<사진> 심 엔터테인먼트(아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