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추신수, 등장음악이 강남스타일로 바뀐 까닭은?

[OSEN=신시내티, 이상학 기자] 신시내티 레즈 추신수(31)의 등장음악이 '강남스타일'로 바뀌었다. 그 속에 숨은 사연이 있다.

추신수는 지난 27일(이하 한국시간) 시카고 컵스와 홈경기 때부터 '강남스타일'과 함께 타석에 들어서고 있다. 이전까지 별다른 등장음악이 없었던 그였지만 이날부터 '강남스타일'이 신시내티 홈구장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 울려퍼지고 있다.

갑작스런 등장 음악 교체의 이유는 무엇일까. 이에 대해 추신수는 "내가 결정한 게 아니다. 동료들이 강남스타일로 바꿨다"고 설명했다. 추신수의 의지와 관계 없이 신시내티 팀 동료들이 세계적인 곡으로 명성이 높은 '국제가수' 싸이의 대표곡 강남스타일로 바꾼 것이다.


하지만 그냥 바꿨을리 없다. 추신수는 5월 중순부터 서서히 슬럼프가 찾아왔다. '강남스타일'로 등장음악을 바꾸기 전 7경기에서 28타수 4안타 타율 1할4푼3리에 홈런과 타점도 하나도 없었다. 이에 동료들이 그의 슬럼프 탈출을 위한 기분전환 차원에서 음악을 바꾼 것이다.

강남스타일로 등장음악을 바꾼 첫 날이었던 27일 컵스전에서 추신수는 안타를 때리지 못했지만, 고의4구와 몸에 맞는 볼 포함 사 사구 3개를 골라내며 반전 계기를 마련했다. 그리고 28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에서 시즌 10호 홈런 포함 멀티히트에 결승 득점까지 맹활약했다.

추신수는 "더스티 베이커 감독님과 함께 조이 보토 같은 여러 동료들과 이야기하면서 도움을 받고 있다. 큰 내용은 아니지만 이야기를 하면서 정신적으로 도움이 된다. 주로 평범한 이야기인데 그런 대화들을 통해 마음이 편안해진다"며 여러 팀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나타냈다.

waw@osen.co.kr

<사진> 신시내티=백승철 기자 baik@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입력

    With Star

    이상민 감독, “코치후보 4~5명으로 압축...서장훈 제외” 새롭게 서울 삼성을 이끌게 될 이상민(42) 사단이 윤곽을 드러내고 있다. 삼성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추신수 결장’ 텍사스, 오클랜드 꺾고 선두 등극

    마틴 페레스의 완봉 역투를 앞세운 텍사스가 오클랜드의 추격을 잠재웠다. 3연승을 기록하며 지구 선두에도 올라섰다.텍사스는 24일(이하...

    케이블, 오늘도 본방無…'꽃할배' '갑동이' '트로트X'는?

    케이블 채널의 주요 예능프로그램 결방이 계속된다.CJ E&M 측에 따르면 24일 tvN '현장토크쇼 택시' '근대가요사 방자전' '감자별...

    레알 마드리드, UCL 4강 1차전 뮌헨에 1-0 '신승'

    레알 마드리드가 '디펜딩 챔피언' 바이에른 뮌헨을 꺾고 UCL 4강서 먼저 웃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24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스포츠 핫스타

    '출루율 .434', 전준우가 돌아왔다

    3월 30일 개막전, 롯데 외야수 전준우의 이름은 선발 라인업에서 보이지 않았다. 당시 롯데 선발 중견수는 이승화, 좌익수는 김문호가 이름을 올렸다. 2011년 이후 굳건한 주전이었던 전준우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작년 시즌을 마치고 전준우는 발목 뼛조각 제거수술을 받았다. 재활에 시간이 많이 걸리는 수술은 아니었지만 회복 속도가 생각보다 빠르지 않았다....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영화계, 이번주도...

    세월호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로 예정돼 있던 각종 행사를 취소한 영화계가 이번주도 모든 행사를 취소하고 애도 분위기를 이어간다.영화 '역린', '끝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