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효리, "성유리 외모 부러워했다"



[OSEN=방송연예팀] 가수이효리가 성유리의 외모를 과거에 부러워했다고 고백했다.
이효리는 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 지난 1998년 핑클로 데뷔한 후 멤버들과 함께 활동하던 과거를 회상햇다.

이효리는 이날 방송에서 "핑클로 함께 활동했던 옥주현은 자주 만나고 있지만 다른 멤버들은 자주 보지 못 했다"며 "과거 이진과 성유리가 연기를 하며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최근 연기력으로 호평받고 있어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이효리는 "옥주현은 외모와 목소리가 뮤지컬에 딱 맞게 태어난 것 같다"고 옥주현을 칭찬했다.

성유리에 대해서는 "사실 성유리의 외모를 부러워했다"며 "(성유리가) 예쁘게 생겨 핑클 활동 당시에도 남성 팬들에게 제일 인기가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부럽지 않지만 그때는 성유리의 외모를 부러워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런가하면 이효리는 "요즘 가장 눈 여겨보는 걸그룹 후배가 누구냐는 질문을 많이 받고 있다"라며 "핑클은 요정 이미지로 활동했고 최근 걸그룹은 섹시한 이미지로 많이 활동하고 있기에 핑클의 후임을 꼽지 못 하겠다. 투애니원 씨엘이 당당하고 센 이미지라 좋더라"고 전했다.

osensta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