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정진, '백년' 종영소감 "말로 다 할 수 없이 감사"


[OSEN=박정선 기자] 배우 이정진이 훈훈한 미소와 함께 MBC 주말드라마 '백년의 유산'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정진은 24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세윤이를 사랑해주셔서 말로 다 할 수 없을 만큼 감사한 마음"이라며 시청자들을 향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시청자 분들께 받은 큰 사랑 잊지 않고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겠다"며 "또한 그 동안 긴 여정을 함께해 온 출연진 분들과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현장 스태프 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이정진은 '백년의 유산'에서 채원(유진 분)을 위한 키다리 아저씨 세윤으로 분해 다정다감한 훈남의 모습을 선보였다. 또한 두 어머니 설주(차화연 분), 춘희(전인화 분) 앞에서 보여준 훈훈한 아들의 모습으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이정진은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마지막 회에서 채원에게 서프라이즈 결혼식을 해 주는 등 마지막까지 채원을 향한 순애보를 보여주는 세윤을 연기하며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백년의 유산'은 마지막 회에서 30.3%의 시청률을 기록, 자체최고시청률을 경신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mewolong@osen.co.kr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