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상어' 김남길-손예진, 가슴 절절 키스 나눠..'애잔'


[OSEN=황미현 기자] 김남길과 손예진이 가슴 절절한 키스를 나눴다.
29일 오후 10시 방송된 KBS 2TV '상어'에서는 한이수(김남길 분)와 조해우(손예진 분)이 이어질 수 없는 관계 안에서 가슴 아픈 키스를 나누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해우는 자신의 할아버지를 죽이려 했던 이수의 집을 찾아갔다. 해우는 "걱정이 되서 왔다. 얼굴 봤으니 됐다"며 돌아가려 했다.

하지만 이수는 해우를 집 안으로 들였고, 해우의 얼굴을 매만지며 슬픈 눈빛을 보였다. 이수는 해우에게 기습 키스를 하며 자신의 진실된 사랑을 보였지만 이내 해우에게 "돌아가라"고 말했다.

이수는 "여긴 다시 오지마라. 다시는 오지마라. 너 때문에 흔들린 것은 사실이지만 이제 그렇지 않다. 넌 방해만 될 뿐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해우는 "무슨 생각을 하는 것이냐. 네 잘못이 아니다. 자책하지마라. 내일 다시오겠다"고 말했다.

이수는 해우가 나간 뒤 "다시 오지마"라고 읊조려 비극적인 결말을 예상케 했다.

goodhmh@osen.co.kr
<사진> 상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