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양현석 대표,'정말 날카로운 질문이군요!'




[OSEN=민경훈 기자] 20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콘래드 서울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열린 YG 신인남자그룹 데뷔 서바이벌 프로그램 'WIN : WHO IS NEXT' 제작발표회에서 양현석이 질문에 답을 하고 있다.

유인나의 사회로 진행된 이 날 행사에는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와 강승윤 이승훈을 비롯한 프로그램 참가자 11인이 참석했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신예 보이그룹 데뷔 과정을 담는 서바이벌 프로그램 '윈(WIN; WHO IS NEXT?)'이 오는 23일 엠넷과 tvN을 통해 동시 첫방송된다. YG가 그룹 빅뱅 이후 7년만에 선보이는 보이그룹이다.

'윈'은 '슈퍼스타K2' 출신이자 최근 솔로로 데뷔무대를 치른 강승윤, 'K팝스타' 출신의 이승훈을 비롯해 5인으로 구성된 평균연령 20세의 A팀과 MC몽의 '인디언 보이'에서 12세 꼬마래퍼로 활약했던 B.I와 'K팝스타' 출신 구준회 등 6인으로 구성된 평균연령 17세의 B팀이 데뷔를 놓고 경쟁을 벌이는 서바이벌 방송이다.

앞서 예정됐던 것처럼 '윈'을 통해 A팀과 B팀중 최종 승리한 팀은 프로그램 종료와 함께 위너라는 그룹명으로 데뷔하게 되며, 패한 팀은 해체 또는 데뷔가 무기한 연기된다. /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