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진운, 운동하다가 발목 부상..전치3주


[OSEN=이혜린 기자]2AM의 멤버 정진운이 발목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인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빅히트는 30일 "정진운이 지난 27일 운동을 하던 중 왼발을 접질러 인대가 손상되는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이어 "정밀검사 결과 전치 3주의 진단을 받아 깁스 등의 치료가 필요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정진운은 KBS2 '뮤직뱅크' MC로 활약하고 있으며, 최근 MBC '우리 결혼했어요4'에서는 하차를 결정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