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진운, 운동하다가 발목 부상..전치3주

[OSEN=이혜린 기자]2AM의 멤버 정진운이 발목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인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빅히트는 30일 "정진운이 지난 27일 운동을 하던 중 왼발을 접질러 인대가 손상되는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이어 "정밀검사 결과 전치 3주의 진단을 받아 깁스 등의 치료가 필요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정진운은 KBS2 '뮤직뱅크' MC로 활약하고 있으며, 최근 MBC '우리 결혼했어요4'에서는 하차를 결정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장혁 “돌아올 걱정 안하고 코믹연기, 막 던졌다” 배우 장혁(37, 정용준)은 진중했다. 불과 얼마 전까지 MBC 수목드라마...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현정화, 분당서 음주운전 사고

현정화(45) 한국마사회 탁구단 감독이 음주운전에 의한 교통사고를 일으킨 것으로 알려졌다. 현 감독은 1일 오전 0시 50분께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

봉만대, 제한상영가 지적 “19금 위에 21금 두자”

봉만대 감독이 제한상영관이 없는 탓에 현실성 없는 제한상영가 등급을 지적했다.봉 감독은 3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에서 “19금...

이명주, '선제골+승리'에도 웃지 못해...ACL 결승행 실패

이명주(알 아인)가 중요한 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어 승리에 힘을 보탰다. 그러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 실패로 웃지 못했다.이명주는...

스포츠 핫스타

'대규모 보강' 오릭스, 이치로 재영입 나선다

오릭스 버팔로스가 외야수 스즈키 이치로(40, 뉴욕 양키스) 재영입에 나선다.일본 '스포츠닛폰'은 30일 "오릭스가 올 시즌 대규모 보강에 나선다. 그 최대 타깃이 이치로다. 이치로는 올 시즌 이후 FA고 2000년까지 오릭스에 몸담고 있었다. 이치로와 함께 토로노 블루제이스의 내야수 가와사키 무네노리도 영입 대상"이라고 전했다.이치로는 1996년 타율 3할5푼6리의...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어벤져스3', 두 개 영화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어벤져스' 3편이 2개의 영화로 나뉘어 개봉된다는 소문이 있다고 '콜리더'가 최근 전했다.보도에 따르면 '어벤져스' 3편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