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진운, 운동하다가 발목 부상..전치3주


[OSEN=이혜린 기자]2AM의 멤버 정진운이 발목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인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빅히트는 30일 "정진운이 지난 27일 운동을 하던 중 왼발을 접질러 인대가 손상되는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이어 "정밀검사 결과 전치 3주의 진단을 받아 깁스 등의 치료가 필요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정진운은 KBS2 '뮤직뱅크' MC로 활약하고 있으며, 최근 MBC '우리 결혼했어요4'에서는 하차를 결정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컴백' 이은미 "국가적 혼란에 무너져, 노래 부를수 없었다" 가수 이은미가 지난해 있었던 사회적 이슈에 대해 언급했다. 가수 이은미는...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라라 앤서니(37)와 NBA 스타 카멜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데인 드한이 첫 아이의 아빠가 됐다.데인 드한과 그의 아내...

  • [Oh!쎈...

    미국 현지시각으로 5월 21일 저녁 8시 라스베가스에 위치한 티모바일...

  • 수면 위로 떠오른...

    KGC 에이스 이정현(30·KGC)이 논란의 중심에...

  • [오!쎈人, UCL]...

    유벤투스의 단단한 방패가 FC바르셀로나를 무기력하게 만들었다.  유벤투스는...

  • [오!쎈픽,...

    조세 무리뉴 감독이 안토니오 콘테 감독에게 한 방 먹이며 다음 시즌 뜨거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