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선아, 만신창이 되다..'더 파이브' 포스터 공개



[OSEN=최나영 기자] 배우 김선아가 또 한 번 파격적인 이미지 변신을 했다.

영화 '더 파이브'(감독 정연식)가 11월 개봉을 확정 짓고, 김선아의 이미지 변신이 돋보이는 티저포스터를 22일 공개했다.

다섯이 모여야 완성되는, 마무리까지 완벽한 복수를 다룬 '더 파이브'를 통해 김선아는 생애 첫 스릴러에 도전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포스터 속에는 그녀의 강렬한 이미지 변신이 돋보이며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 역시 증폭시킨다.

공개된 포스터 속 김선아는 만신창이 모습을 하고 있다. 누군가를 노려보는 듯한 쾡한 눈망울 속에는 알 수 없는 분노와 절망이 녹아있으며, 눈가에 맺혀 흐르지 않는 눈물은 그녀의 강인한 의지를 엿볼 수 있게 한다.

가위로 싹둑싹둑 잘라냈을 법한 거칠고 헝클어진 헤어 컷, 그 속에 숨겨진 귓볼을 타고 은밀하게 흐르는 붉은 피, 아직 아물지 않은 상처의 흔적들, 도무지 여배우의 모습이라곤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만신창이가 된 모습은 그녀의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함께 "놈을 죽일 수만 있다면, 내 심장이라도 뜯어줄게"라는 이미지 위에 얹혀진 단호한 카피와 문신처럼 새겨진 숫자 5는 의미심장하게 다가온다. 가장 사랑하는 가족을 잔인하게 빼앗기고 짓밟힌 여자, 그녀가 계획하는 생명과 맞바꾼 핏빛 복수는 과연 어떻게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선아는 완벽 변신을 위해 다섯 번의 펌(perm)으로 바스러질 듯한 거친 머릿결을 연출해 내고 영화 속 죽은 남편의 옷을 착용해 여성스러운 몸을 감춘다. 몰입도 높은 감정연기와 휠체어를 탄 채 소화하기 어려운 액션 연기까지 펼치며 데뷔 이래 가장 강력한 여성 캐릭터를 표현해 냈다.

김선아를 비롯해 마동석, 신정근, 정인기, 이청아, 박효주, 온주완 등이 출연한다.

nyc@osen.co.kr
<사진> 영화 '더 파이브' 티저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