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강창민, 걸그룹에 무슨 짓? '악마'



[OSEN=박정선 기자] 그룹 동방신기의 최강창민이 걸그룹 레인보우 김재경을 상대로 무자비한 탁구 경기를 펼쳤다.

최강창민은 2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에서 팀의 두 번째 주자로 나서 김재경과 탁구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최강창민은 여자인 김재경이 상대로 나오자 무자비한 탁구 경기를 시작했다. 그는 여자라 해서 봐주지 않으며 경기를 이끌어나가며 '탁구 악마'의 웃음을 지어보였다.

이 모습을 보는 팀원들의 모습은 그보다 더 했다. 강호동을 비롯한 팀원들은 최강창민의 무자비한 탁구에 오히려 격려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승리의 여신은 최강창민의 편에 섰다. 그는 경기 후 "저에게는 축제와 같았다"는 소감을 남겨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방송된 '예체능'에서는 고정 멤버 강호동, 이수근, 최강창민 이외에도 조달환, 박성호, 재경, 이상봉, 헨리, 유남규, 현정화, 김기택, 김완, 조한성, 권태호 등이 게스트로 출연, 88 서울올림픽 25주년을 기념하는 탁구 경기에 나섰다.

mewolong@osen.co.kr

<사진> '예체능'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