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박한별 측 "일일극 '잘 키운 딸 하나' 긍정검토 중"



[OSEN=선미경 기자] 배우 박한별이 SBS 새 일일드라마 '잘 키운 딸 하나'(극본 윤영미, 연출 조영광)로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박한별의 소속사 관계자는 25일 OSEN과 전화통화에서 "박한별이 '잘 키운 딸 하나'의 제의를 받고 감독과 만나 논의한 상황이다. 출연을 긍정적으로 보고 있지만 아직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잘 키운 딸 하나'는 수백 년간 간장을 만들어 온 가문에서 태어난 넷째 딸이 형편 때문에 남장을 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박한별은 넷째 딸 장하나 역을 제의받았다.

박한별이 '잘 키운 딸 하나'의 출연을 확정지을 경우, 지난해 종영된 종합편성채널 MBN 시트콤 '갈수록 기세등등' 이후 1년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것. 박한별은 그동안 영화 '마이 블랙 미니드레스', '두 개의 달', 중국영화 '필선2' 등에 출연하며 연기활동에 매진해왔다.

한편 '잘 키운 딸 하나'는 '못난이 주의보' 후속으로 오는 11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se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