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수백향' 서우 "잔인한 악역 맡아..집중하고 노력할 것"



[OSEN=박정선 기자] 배우 서우가 다시 한 번 악역 캐릭터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서우는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시티 세콰이어홀에서 열린 MBC 새 일일사극 '제왕의 딸 수백향' 제작발표회에서 "그동안은 상처가 많은 악역이었다면 이번엔 정말 악역 같은 악역이다. 처음 도전하는 정통 사극인 만큼 연기에 많이 집중하고 노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우는 극중 설난(수백향/ 서현진 분)의 동생이자 미모의 여인 설희 역을 맡았다. 그는 설난이 공주의 신분이라는 사실을 알고 그의 운명을 훔치게 된다.

또한 서우는 "데뷔하고부터 계속 악역을 해 온 것 같은데, 정당성을 찾아가며 임하려고 했다. 이번에는 정당성을 찾기 힘들 정도로 잔인한 캐릭터다"면서 "정말 독한 악역을 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백제 시대에 태어난 현대적인 여성이다. 극중 어린 시절 부모님이 돌아가시는 것을 보고 파괴적인 인물이 된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한편 '제왕의 딸 수백향'은 백제 무령왕의 딸 수백향의 일대기를 다룬 사극으로, 백제국의 파란만장한 가족사와 그들의 처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아내는 드라마. 영화 ‘쌍화점’을 각색한 황진영 작가가 집필하고, ‘빛과 그림자’,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 등을 연출한 이상엽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오는 30일 오후 첫 방송.

mewolong@osen.co.kr

<사진> 손용호 기자 spj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