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수백향' 서현진 "사극 위한 얼굴이라는 칭찬 들어"



[OSEN=박정선 기자] 배우 서현진이 "'제왕의 딸 수백향'이상엽 PD로부터 사극을 위한 얼굴이라는 칭찬을 들었다"고 말했다.

서현진은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시티 세콰이어홀에서 열린 MBC 새 일일사극 '제왕의 딸 수백향' 제작발표회에서 이 같이 밝히며 "한국 무용을 오래했다. 한복에 익숙하다보니 그런 분위기가 나오나보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한복을 입고, 안 입고가 작품 선택에 영향을 주지는 않았다"며 사극만을 고집하는 것은 아니라는 생각을 내비치기도 했다.

서현진은 극중 백제 무령대왕(이재룡 분)과 채화(명세빈 분) 사이의 엇갈린 사랑으로 태어난 딸 수백향(설난) 역을 맡았다.

한편 '제왕의 딸 수백향'은 백제 무령왕의 딸 수백향의 일대기를 다룬 사극으로, 백제국의 파란만장한 가족사와 그들의 처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아내는 드라마. 영화 ‘쌍화점’을 각색한 황진영 작가가 집필하고, ‘빛과 그림자’,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 등을 연출한 이상엽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오는 30일 오후 첫 방송.

mewolong@osen.co.kr

<사진> 손용호 기자 spj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