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응답하라 1994' 0회, 본방 기대감 좀 높였나?[종합]



[OSEN=박현민 기자]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가 본방송을 1주일 앞두고 이례적으로 0회를 편성해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11일 오후 방송된 '응답하라 1994'(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 0회에서는 본방송 1회에 앞서 각각의 캐릭터와 시대적 배경 등 드라마에 대한 사전 설명, 1994년을 재현하기 위해 공을 들인 제작진의 뒷이야기 등을 담아냈다.

특히 그동안 현장 스틸사진으로만 볼 수 있었던 고아라, 정우, 유연석, 김성균, 손호준, 바로, 도희가 연기를 하는 장면과 각 배우들이 자신이 맡은 역할을 소개하고 각자의 소감을 밝히는 모습 등은 작품에 대한 이해를 도왔다.

고아라는 "경상남도 마산 출신의 성나정 역할을 맡았다. 성격이 상당히 와일드하고 씩씩하고 열정이 많은 그런 캐릭터다"고 소개하며 "편안하게 있는 그대로의 내 모습으로 있을 수 있어서 좋다"고 나정을 연기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망가지는 역할을 꼭 해보고 싶었다"고 털어놓은 고아라는 이날 연세대학교 농구부 이상민을 향한 열혈 빠순이 연기를 소화했으며 만취 연기, 화장실 연기, 코 파는 연기 등 수 없이 망가지는 모습을 통해 보는 이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유연석은 "칠봉이는 굉장히 실력이 좋은 투수다. 유일하게 이 드라마에서 서울 토박이 캐릭터"라고 소개한 뒤 "촬영장에서 다들 사투리를 쓰니까 혼자만 서울말을 쓰는게 가끔 나도 모르게 어색할 때도 있다"고 남모를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또한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한 B1A4 바로는 "빙그레는 공부도 열심히 하고 바른생활을 하는 친구다. 내 성격도 어느정도 비슷한 면이 있어서 수월하게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촬영에 앞서 제작진과의 인터뷰 영상에서는 "음악과 연기에 대한 고민을 많이 했다"며 속내를 털어놓기도 했다.

더불어 나영석 PD를 비롯해 1994년경 농구대잔치의 황금기를 이끌었던 연세대학교 농구단 3인방 문경은, 우지원, 김훈, '허본좌' 허경영, 배우 홍석천, 김광규, 가수 김정민, 김종민 등이 카메오로 화면에 모습을 드러내며 본방송에 앞서 기대감을 높였다.

나영석 PD는 "94학번이다. 지방에서 올라온 그냥 하숙생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하면서 "94학번이라서 나도 본방사수 할 거다. 굉장히 기대되는 드라마"라며 '응답하라 1994'를 응원했다.

한편, 지난 작품에 이어 배우 성동일과 이일화가 하숙집 주인 부부로 재등장하는 가운데 고아라, 정우, 유연석, 김성균, 손호준, B1A4 바로 등이 출연하는 '응답하라 1994'는 오는 18일 오후 9시 1회 방송 이후 매주 금요일-토요일 주 2회 방송된다.

gat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