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日 언론, 김연아까지 끌어들여 아사다 판정에 의혹 제기

[OSEN=김희선 기자] 일본 언론이 아사다 마오(23)의 트리플 악셀이 회전수 부족 판정을 받은 것을 두고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문제는 단순한 의혹 제기라면 모르겠지만 명확한 사실 없이 억측으로 이루어진 이 음모론에 김연아(23)의 이름을 집어넣었다는 것.

일본 스포츠 매체인 도쿄스포츠(도스포) 인터넷은 7일 "정말 실패였을까? 아사다 마오에게 내려진 '의혹의 판정'"이라는 제하의 기사에서 아사다의 트리플 악셀 판정에 대한 의혹을 제기했다. 아사다는 5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린 2013-2014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37.45점, 예술점수(PCS) 34.91점을 받아 합계 72.36점을 기록해 1위에 올라있다.

이날 아사다는 마지막 순서인 6번째로 은반에 나서 실수 없는 연기로 72.36점의 고득점을 얻었다. 하지만 첫 과제인 트리플 악셀에서 회전수 부족 판정을 받아 0.43점의 감점을 받았다. 바로 이 부분에 대해 도스포 인터넷은 "모두가 '해냈다!'고 생각한 트리플 악셀에서 설마했던 회전수 부족 판정이 나왔다. 지나치게 엄격한 판정에 여기저기서 '의혹'의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며 음모론을 제기했다.


도스포 인터넷이 주장하는 것은 점프의 회전수를 판정하는 3명의 테크니컬 저지(기술심판) 중 한 명이 아사다에게 유독 엄격한 판정을 내리기로 유명한 사람이라는 것. "열광적인 피겨팬 사이에서는 아사다에게 엄격한 일본인 심판이 있다는 사실이 논쟁에 불을 지피고 있다"고 설명한 도스포 인터넷은 "뿐만 아니라 다른 한 명은 아사다의 라이벌인 김연아와 같은 한국인"이라며 은근슬쩍 김연아까지 이번 음모론에 끌어들였다.

"김연아가 그랑프리 파이널과 같은 시기에 열리는 '골든 스핀 오브 자그레브'에서 복귀하기 때문에, 이를 두고 괜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다"고 의혹을 증폭시킨 도스포 인터넷은 "단, 3명이 어떤 판정을 내렸고 그 사이에서 어떤 이야기가 오고갔는지는 명확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그야말로 명확한 사실이 없는 억측인 셈이다.

한편 도스포 인터넷은 ISU 심판진 사정에 밝은 피겨스케이팅 관계자의 말을 빌어 "매우 미묘한 판정이다. 회전수가 부족하다고는 해도 아주 약간 부족한 것이 아닌가. '엄격하다'는 의견이 많은데, 올 시즌 어느 대회든 회전수 부족이나 롱에지 판정이 대단히 엄격해지고 있는 추세인 것만큼은 확실하다"며 "올림픽 시즌인만큼 조그만 오차도 놓칠 수 없는 일이다. 하지만 정말로 '미묘'한 판정인 듯하다"라며 끝까지 의혹의 시선을 거두지 않았다.

costball@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군도' 홍일점 윤지혜, "신인? 새롭게 태어난 기분" 요즘 가장 부러운 여배우로 꼽히는 이가 있다. 배우 윤지혜다. 영화 '군도:민란의...

  • [천일평의 야구장...

    이상한 한국형 비디오 판독 규정 때문에 심판의 오심이 그대로 인정되는 사태가...

  • '30초룰 무용론?'...

    비디오 판독으로 판정을 번복하는 심판 합의판정제가 후반기 시작과 함께...

  • [박승현의 ML통신]...

    23일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류현진 등판 하루 연기, 8월 3일 와다와 '한일전'

LA 다저스 류현진의 선발 등판 일정이 하루 밀렸다. 다저스 돈 매팅리 감독은 31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의 선발 등판 일정을 조정, 8월 3일 시카고...

'명량', 이틀만에 100만 돌파..역대 최단 속도

영화 '명량'(김한민 감독)이 개봉 이틀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명량'은 31일 오후 1시 30분, 100만 관객을...

'실종' 호나우디뉴 노리는 QPR, 깜짝 이적 가능?

퀸스파크 레인저스(QPR)가 '외계인' 호나우디뉴(34)를 영입하고자 한다는 보도가 나왔다.영국 일간지 익스프레스는 지난 29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스포츠 핫스타

제라드, 리버풀과 재계약? 아니면 람파드처럼?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에서 은퇴를 선언한 스티븐 제라드(34)가 소속팀 리버풀과의 재계약 문제에 대해 언급, 관심을 모았다. 31일(한국시간) 영국 '미러'에 따르면 제라드는 첼시에서 활약하다가 미국 메이저리그사커(MLS) 뉴욕시티FC로 이적한 프랭크 람파드(36)의 사례를 따를 수도 있다는 점을 애써 부정하지 않았다. 제라드는 프랑크의 예를 들며 "언젠가 내게도 일어날...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두근두근 내인생', 송혜교 표...

배우 송혜교가 처음으로 엄마 연기에 도전한다. 송혜교 표 모성애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송혜교는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